하트-하트재단, 20일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장애인식개선을 위한 ‘하트투하트콘서트’ 열어
상태바
하트-하트재단, 20일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장애인식개선을 위한 ‘하트투하트콘서트’ 열어
  • 황경숙 기자
  • 승인 2019.11.19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 문화예술의 새로운 지평을 열어가는 발달장애인 하트하트오케스트라

감성을 깨우는 트럼피터 성재창의 협연과 수준 높은 교향곡 전 악장

발달장애인 단원이 직접 작곡한 작품 초연
하트투하트콘서트
하트투하트콘서트

 하트-하트재단(이사장 오지철/www.heart-heart.org)과 예술의전당(사장 유인택)이 장애인식개선을 위한 “하트투하트 콘서트(HEART to HEART CONCERT)”를 20일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개최합니다. 

 “하트투하트콘서트는” 예술의전당과 하트-하트재단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공연으로 장애인에 대한 인식개선, 소외아동 지원 등 음악을 통한 나눔 실천을 목표로 진행되고 있다. 매년 문화적 접근성이 낮은 이웃들을 공연에 초대하는 등 문화를 통한 사회공헌의 성공 모델로 자리매김 하고 있습니다. 

 금번 음악회에는 2006년 하트-하트재단에서 창단하고 900여회의 공연을 통해 취약계층 오케스트라를 대표하는 모델로 인정받으며 장애인식개선을 위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발달장애인 하트하트오케스트라와 정상급 음악가가 함께합니다.

 월간 객석 2019년 차세대 지휘자로 선정되었으며, 활발한 연주활동을 펼치고 있는 지휘자 안두현의 지휘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발달장애 연주자들과 함께하는 따뜻하고 진솔한 스토리들을 연주를 통해 풀어갑니다.

 또한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교수로 후학 양성에 힘쓰고 있는 트럼피터 성재창과 하트하트오케스트라의 트럼피터 이한결이 하트하트오케스트라와 함께 음악으로 소통하며 깊은 울림이 있는 감동을 관객들에게 선사합니다.

 하트하트오케스트라는 특별히 이번 무대에서교향곡 전 악장이라는 새로운 도전과 발달장애 작곡가의 “하트하트오케스트라를 위한 신포니아”를 초연하며 장애인 문화예술에 새로운 지평을 열어갑니다.

 하트투하트콘서트의 공연정보는 하트하트오케스트라/예술의전당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하트하트오케스트라는 지난 9월에는 한국과 일본의 최대 규모 한일문화교류 행사 <2019 한일축제한마당 in Tokyo>에 개최 15년 이래 장애인 문화예술팀 최초로 초청을 받아 일본 현지에 희망과 화합의 메시지를 전한 바 있습니다.

 하트-하트재단은 1988년부터 하나님의 사랑과 긍휼의 정신을 바탕으로 가난하고 소외된 국내외 아동 및 그 가족들을 섬김으로써 그들의 역량을 강화하고 더불어 함께 살아가는 세상을 만들고 있습니다. 

 국내 저시력아동의 교육․문화지원사업과 발달장애인으로 구성된 하트하트오케스트라를 통해 문화 복지사업의 새로운 지평을 열어가고 있으며, 해외 저개발국가에서 실명예방사업과 지역개발사업을 전개하여 지구촌 이웃들의 소중한 생명을 보호하고 삶의 질을 향상하고 있습니다. 

하트투하트콘서트
하트투하트콘서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