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전현직 당원 560명, 광주북갑 무소속 김경진 후보 지지선언
상태바
광주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전현직 당원 560명, 광주북갑 무소속 김경진 후보 지지선언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20.04.06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지자들 “김경진,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정권 재창출을 견인할 후보”

- 지지자들 “이해찬 비롯 무소속 당선 후 민주당 복당을 불허한 호남 정치인 전무”
광주북갑 무소속 김경진 후보
광주북갑 무소속 김경진 후보
광주북갑 무소속 김경진 후보
광주북갑 무소속 김경진 후보

 더불어민주당 전현직 당원 560명이 광주북구갑 무소속 김경진 후보 지지를 선언했습니다.

 지지자들은 6일 광주시의회 기자회견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광주와 대한민국의 미래를 맡길 후보’,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민주개혁정권 재창출을 견인할 후보’로 김경진 후보를 선정·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지지자들은 “이번 총선에서는 정치적 뒷배와 연줄을 기반으로 묻지마 투표에 편승한 인물에게 절대 표를 줘서는 안 된다”라며 “어디에 내놓아도 자랑스러운 인재를 국회로 보내야 하며, 광주에서는 북구갑 김경진 후보가 적임자”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지지자들은 “무소속 당선 후 민주당을 훌륭히 이끌고 있는 이해찬 대표를 비롯 무소속 당선 후 민주당에서 복당을 불허한 정치인은 호남에서 단 한명도 없었다”며 “김경진 후보가 당선 후 민주당에 입당해 문재인정부의 성공적인 후반기 국정운영과 호남을 기반으로 한 정권재창출의 밀알이 되겠다는 각오로 재선 도전에 나섰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날 지지선언은 방송인 최민 사회로 진행됐으며 김경우, 유혜리 민주당원이 선언문을 낭독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