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외통위 윤상현 위원장, 주한일본대사 예방 및 면담
상태바
국회 외통위 윤상현 위원장, 주한일본대사 예방 및 면담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20.05.21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일, 도미타 코지 대사 예방 받아
-. “한일 양국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관계’로 확대되어야 한다” 강조
국회 외통위 윤상현 위원장, 주한일본대사 예방 및 면담
국회 외통위 윤상현 위원장, 주한일본대사 예방 및 면담

 윤상현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은 20일 도미타 코지 주한 일본대사의 예방을 받았습니다. 

 외통위원장은 최근 일본 외교청서에서 언급한 ‘한국은 일본에 중요한 이웃 나라’라는 부분에 대하여 한일관계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한일 양국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관계’로 확대되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일본은 2017년 외교청서에서‘한국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가장 중요한 이웃 나라’라고 규정했는데 2018년과 2019년 외교청서에서는 이 부분을 삭제한 바 있습니다.

 윤상현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은 독도 문제에 대한 일본 외교청서 내용에 대해서도 반박했습니다. 
 윤상현 위원장은 독도에 대한 우리 국민의 인식을 강조하고 “독도는 국제법적, 역사적, 지리적으로 한국의 영토임을 확인한다”고 말했습니다.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한일 경제인 교류가 축소되고 있는 점을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한중간 경제인 교류확대를 위해 실시되고 있는‘기업인 신속통로(입국절차간소화)’를 한일간에도 조속히 마련하도록 촉구했습니다.

 이에 대해 일본 도미타 코지 주한 일본대사는 “일본 외교청서는 일본의 외교정책을 자국 국민들에게 설명하기 위하여 작성하는 문건”이라며 “특히 한국은 일본의 매우 중요한 이웃”이라고 다시 한번 강조했습니다. 

 도미타 코지 대사는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확대할 필요가 있다는 점에 깊이 공감하고, “한일 양국 경제인의 조속한 교류 확대를 위한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