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국회 촉진 양봉 사업, 일벌이 훨훨 날아다녀요 
상태바
친환경 국회 촉진 양봉 사업, 일벌이 훨훨 날아다녀요 
  • 뉴스캔
  • 승인 2020.05.21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회사무처, 도심 유실수 수정에 기여하는 양봉 활용 사업 추진 
-. 21 채밀, 코로나19로 헌신 의료인에게 벌꿀 기부 예정 

 국회사무처(사무총장 유인태)는 친환경 국회 조성을 위하여 양봉을 활용한 도시생태 복원촉진사업을 추진합니다. 

 국회의 도시생태 복원촉진사업은 국회 경내 유휴공간인 국회도서관 옥상을 활용하여 매년 5월부터 8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올해는 90만 마리의 꿀벌을 12개의 벌통에 나누어 거주시킬 계획입니다. 

 거주하는 꿀벌들은 주변 5km 내 유실수의 수정확률을 크게 높임으로써 도시의 생태를 복원합니다.

 양봉을 활용한 국회의 도시생태 복원촉진사업은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2019년 말 국회사무처에 제안한 것으로, 안상규 꿀벌연구소에서 벌통을 설치ㆍ관리합니다. 

 21일 오후 1시 30분에는 채밀(採蜜- 꿀을 뜸)행사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당초 채밀행사는 일반 시민들과 국회 직원들이 함께하는 행사로 계획했으나, 코로나19 전파 위험을 최소화하고자 제안자인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와 유인태 국회사무총장이 참관하는 가운데 전문업체인 안상규 꿀벌연구소에서 채밀했습니다.

 도시생태 복원사업으로 약 600kg(120g×5,000병)의 벌꿀이 수확될 것으로 예측되며, 올해 수확된 꿀은 안상규 꿀벌연구소에서 코로나19 대응의 최전선에 서있던 대구ㆍ경북 지역의 의료인과 국회 공무직 근로자 등에 무상으로 증정할 계획입니다. 

 국회사무처는 "도시생태 복원사업을 다양한 방법으로 계속 추진함으로써 서울의 생태를 복원하고 농업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며, 사업의 추진과정에서 얻은 벌꿀을 소외계층 등에 기증, 제21대 국회가 친환경 국회, 함께하는 국회, 다가가는 국회가 되기 위하여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