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대 국회 「대한민국 미래혁신포럼」 출범 - 개원기념 특별강연에 원희룡 제주지사 초청
상태바
21대 국회 「대한민국 미래혁신포럼」 출범 - 개원기념 특별강연에 원희룡 제주지사 초청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20.06.04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원희룡 지사,  ‘대한민국 정치혁신, 21대 국회에 바란다’ 주제로 특강
-. 매달 대선주자급 정치인 초청 릴레이 강연 예정 
자유한국당 장제원 국회의원
자유한국당 장제원 국회의원

 미래통합당 장제원 의원(부산 사상)이 주도하는 국회의원 연구단체인 「대한민국 미래혁신포럼」이 오는 9일 오전 10시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21대 국회 개원기념 특별강연을 열고 본격 활동을 시작합니다.

 이날 특강에선 제16․17․18대 국회의원을 지냈고 민선 6․7기 제주도정을 이끌고 있는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대한민국 정치혁신, 21대 국회에 바란다’를 주제로 강연할 예정입니다. 

 포럼은 21대 국회가 임기 한 가운데에 대선이라는 중요한 정치일정을 앞두고 있는 만큼 정치혁신을 핵심 연구과제 중 하나로 선정해 연구 및   입법활동에 나설 계획입니다.

 이를 위해 여야 구분없이 차기 대선후보군으로 분류되는 정치인을 초청해 그들이 바라보는 정치혁신과 개혁에 대한 비전을 특강 형태로 들어보는 시간을 시리즈로 마련할 계획이며, 원희룡 지사가 첫 주자를 맡았습니다.

 장제원 의원은 “코로나19 사태로 대한민국이 전례없는 혼란과 변화의 기로에 놓인 가운데 21대 국회 개원을 맞이해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국회와 정치의 역할이 어느 때 보다도 중요해 여야가 함께 할 수 있는 공론의 장을 만들었다”고 밝혔습니다.

 장제원 의원은 또 “미래혁신포럼을 통해 정치혁신 방안을 마련하고 국회가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제대로 일 할 수 있는 동력을 만드는데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대한민국 미래혁신포럼」은 대한민국이 선진강국으로 성장․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미래혁신 과제에 대한 국회 차원의 선도적인 연구 및  입법활동을 목적으로 하는 국회의원 연구단체입니다.

 장제원 의원이 대표의원을 맡은 「대한민국 미래혁신포럼」은 홍문표․권성동 의원이 고문으로, 박성중․윤한홍 의원이 연구책임의원으로 각각 참여합니다.

 이들 의원을 포함해 미래통합당 김석기․송석준․이철규․임이자․정점식․배준영․배현진․백종헌․서일준․이주환․황보승희․정운천 의원과 더불어민주당 김종민 의원 등 18명이 회원으로 활동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