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요미송’ 작곡가•’미스터트롯‘참가 단디...성폭행 혐의로 구속
상태바
‘귀요미송’ 작곡가•’미스터트롯‘참가 단디...성폭행 혐의로 구속
  • 신철현 기자
  • 승인 2020.06.11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귀요미송등을 작곡한 유명 작곡가 겸 프로듀서 단디가 지인 여동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

서울동부지방검찰청은 지난 9일 성폭행 혐의로 구속 기소된 단디를 재판에 넘겼다. 단디는 지난 4월초 여성 지인의 집에 방문해 지인의 여동생과 함께 새벽까지 술을 마신 뒤, 자고 있던 지인 여동생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사진=TV조선
사진=TV조선

 

경찰 조사에서 단디는 성폭행 사실을 부인했지만, 피해자가 제출한 증거에서 DNA가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성폭행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단디는 큰 인기를 끌었던 귀요미송의 작곡가로 귓방망이’, '살리고 달리고등을 작곡했다. 이후 걸그룹 프로듀싱을 맡기도 했으며, Mnet ’쇼미더머니4‘와 선풍적 인기를 끌었던 TV조선 미스터트롯에 참가자로 출연한 바 있다.

한편 단디가 소속돼 있던 SD엔터테인먼트 측은 해당 사건이 벌어진 이후 단디는 회사를 떠났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