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국회의장, “국가 위기상황인 만큼 국회가 빨리 개원하라는 것이 국민들의 엄중한 요구”
상태바
박병석 국회의장, “국가 위기상황인 만큼 국회가 빨리 개원하라는 것이 국민들의 엄중한 요구”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20.06.22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민주당 여성 의원과 면담
박병석 국회의장, 민주당 여성 의원과 면담
박병석 국회의장, 민주당 여성 의원과 면담

 박병석 국회의장은 22일 의장집무실에서 백혜련 의원 등 더불어민주당 여성 의원들을 만나 “나라가 위기상황인 만큼 국회가 빨리 개원하라는 것이 국민들의 엄중한 요구이다”면서 “위기 상황에 맞는 국회가 되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백혜련 의원은 “엄중한 시기에 국회가 해야 할 일이 너무 많은데 국회가 정상적인 개원조차 하지 못 하고 있다. 국회의원 개인 한 사람, 한 사람이 반성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의장님께서 리더십을 발휘해주셔서 여야 간의 합의가 되도록 이끌어주시면 좋겠다”고 밝혔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같은 예산이라도 적기에 투입하는 것과 시기를 늦추는 건 많은 차이가 있다. 의원님들이 여야 간에 마음을 열고 소통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날 면담에는 민주당 백혜련, 진선미, 이재정, 강선우, 홍정민, 이소영 의원이 함께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