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3대 김영춘 국회사무총장 취임, "국민과 국회가 한 발짝이라도 더 가까워질 수 있도록"
상태바
제33대 김영춘 국회사무총장 취임, "국민과 국회가 한 발짝이라도 더 가까워질 수 있도록"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20.06.30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로나19 경각심 다시 다지기 위해 최초 ‘언택트’ 온라인 생중계 취임식 진행
김영춘 국회사무총장, 사상 첫 온라인 취임식
김영춘 국회사무총장, 사상 첫 온라인 취임식
김영춘 국회사무총장, 사상 첫 온라인 취임식
김영춘 국회사무총장, 사상 첫 온라인 취임식

 제33대 국회사무총장(장관급)에 취임한 김영춘 사무총장은 30일 국회사무총장으로는 처음으로 온라인 방송 생중계로 취임식을 가졌습니다. 

 지금까지는 국회사무처 직원들이 한 자리에 모여 진행하는 방식이었는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언택트’ 방식을 택한 것입니다.

 취임사에서 김 총장은 제21대 국회의 최우선 과제를 국민 신뢰 회복이라고 강조하면서 “국회사무처는 국민과 국회를 연결하는 극장 관리자”라며 “극장이 불편하면 공연은 빛을 잃어버린다. 국민과 국회가 한 발짝이라도 더 가까워질 수 있도록 여러분의 땀과 지혜를 함께 모아주기를 부탁드린다”고 국회사무처 직원들에게 당부했습니다.

 이에앞서 국회는 지난 29일 제379회(임시회) 제6차 본회의를 열고, 김영춘 전 의원의 국회사무총장 임명승인안을 가결했습니다.
 
 김영춘 국회사무총장은 경남 부산 출신(1962년생, 만 58세)으로 부산동고·고려대학교 영어영문학과와 同 대학원 정치외교학과(석사)를 졸업하였고, 대통령비서실 정무비서관, 제16·17·20대 국회의원,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장, 제20대 해양수산부 장관을 역임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