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불법 도박 사과... ‘김호중 KBS 퇴출’ 청원 등장
상태바
김호중, 불법 도박 사과... ‘김호중 KBS 퇴출’ 청원 등장
  • 신철현 기자
  • 승인 2020.08.2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각종 논란에 휩싸인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과거 불법 도박 논란에 대해 사실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김호중은 공식 팬카페를 통해 너무 죄송합니다. 어떠한 이유에서든 제가 한 행동에 대해서 잘못을 인정하고 머리 숙여 진심으로 사과드린다19일 밝혔다.

김호중은 저를 응원해주시는 모든 분들에게 상처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리며, 이전에 제가 한 잘못에 대해 스스로 인정하고 추후 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앞서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김호중의 불법 도박과 관련해 지난 18전 매니저 권모씨의 지인 차모씨의 권유로 불법 스포츠 도박을 시작했다. 차씨의 계정으로 불법 사이트에서 3~5만원 정도 여러 차례 베팅을 했다김호중은 처음엔 불법인 걸 몰랐으며 이후 알면서도 몇 차례 베팅을 더 했다고 한다라고 해명했다.

이어 불법 사이트를 이용한 건 오래전 일이고 지금은 절대 하지 않는다금액을 떠나 잘못을 인정한다. 죄송한 마음으로 팬들을 위해 앞으로 더 성실히 살겠다라고 했다.

하지만 김호중의 불법 도박 의혹이 사실로 알려지고, 특히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에 출연하던 최근까지도 불법 도박을 한 것으로 드러나자, 출연 중인 방송 프로그램 제작진들도 깊은 고민에 빠졌다. 현재 김호중은 JTBC ‘위대한 배태랑에 고정 출연 중이며, KBS 2TV '불후의 명곡'은 이번 주 방송을 앞두고 있다.

19KBS 시청자권익센터 시청자 청원란에는 가수 김호중의 KBS 퇴출을 요청 합니다라는 글까지 게재됐다.

한편 김호중은 전 매니저와 금전 시비, 병역 특혜 관련 논란, 전 여자친구 폭행설 등 각종 구설에 올라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 불법 도박 사실까지 알려져 비난 여론이 일고 있는 상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