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의장, “양국 우호협력관계의 지속적인 발전을 기원”
상태바
박병석 의장, “양국 우호협력관계의 지속적인 발전을 기원”
  • 장덕수 기자
  • 승인 2020.09.29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병석 의장, 한-러 의장 간 수교 30주년 축하서한 교환

 박병석 국회의장은 한-러 수교 30주년을 맞아 발렌티나 마트비엔코 러시아 상원의장 및 뱌체슬라프 볼로딘 러시아 하원의장과 축하 서한을 교환했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한국과 러시아는 1990년 국교를 맺은 이후 정부 및 의회 정상교류, 교역과 인적교류, 한반도 평화를 위한 협력 등 모든 분야에서 긴밀하고 안정적으로 발전해 왔다”고 평가했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진정되는 대로 30년간의 우호협력관계를 축하하는 교류행사를 통해 양국 우호협력관계가 지속적으로 발전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또 “의장이 취임 후 4달 동안 세 번째 서신을 교환하며 우정을 쌓아가고 있는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러시아 의회와의 남다른 우호관계를 드러냈습니다.

 마트비엔코 러시아 상원의장은 축하서한에서 “양국관계의 근간은 양자 및 역내 협력확대 도모를 목표로 하는 의회 간 대화일 것”이라며 “현대의 도전과제와 위협에 함께 맞서 통합적인 의제발전에 기여할 준비가 되어 있다”고 말했습니다.

 볼로딘 러시아 하원의장도 축하서한에서 “양국 의원 간 대화는 유라시아 대륙의 안정과 협력 강화에 기여할 것이다”며 “대한민국 국민의 평화와 번영을 기원한다”고 밝혔습니다.

 박병석 의장의 축하서한이 러시아 상‧하원의장 앞으로 전달되는 30일은 한국과 러시아가 1990년 9월 30일 수교한 날로부터 30주년이 되는 날로, 양국은 2020∼2021년을 ‘한-러 상호 교류의 해’로 지정해 다양한 교류와 기념행사를 계획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