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방시혁, 주식재산 3조 넘었다...방탄 멤버들도 176억 주식부자
상태바
빅히트 방시혁, 주식재산 3조 넘었다...방탄 멤버들도 176억 주식부자
  • 신철현 기자
  • 승인 2020.10.16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시혁 대표가 상장 첫날 공모가의 2배 가까이로 거래를 마감하면서 국내 주식부자 순위 8위에 진입했다.

방시혁 대표가 보유한 빅히트 주식 12377337(지분율 34.74%)의 가치는 31934억원으로 집계됐다. 빅히트는 15일 상장 첫날 시초가 27만원보다 4.44% 내린 258천원에 마감했다.

사진=방시혁 대표,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사진=방시혁 대표,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 대표의 주식 가치는 재벌닷컴이 집계한 국내 상장사 주식재산 순위와 비교하면 7위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의 32440억 원에 이어 8위에 해당되며, 현대차그룹 수장 자리에 오른 9위 정의선 회장의 31587억 원을 300억 원 이상 앞섰다.

상장 첫날 방 대표는 박진영 JYP엔터테인먼트 창업자 2142억 원,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창업자 1437억 원 등 기존 연예계 주식 부자들을 제치고, 비교 대상이 없는 연예계 최고 부자 반열에 올랐다.

방 대표 외에도 빅히트 주식매수선택권을 받은 임직원들도 수백억 원대 평가차익을 얻게 됐다.

한편 방 대표로부터 1인당 68385주씩을 증여받은 방탄소년단 멤버 7명도 각각 176억 원의 지분 가치를 기록하면서 연예인 주식부자 순위에 이름을 올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