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측 “빅스 라비와 열애? NO...친한 선후배 사이”
상태바
태연 측 “빅스 라비와 열애? NO...친한 선후배 사이”
  • 신철현 기자
  • 승인 2020.12.28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소녀시대태연 측이 빅스멤버 라비와의 열애설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태연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태연의 열애설과 관련해 곡 작업을 함께하는 등 친한 선후배 사이일 뿐 라비와의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27일 밝혔다.

빅스 소속사 그루블린 측도 두 사람은 친한 선후배 사이로, 곡 작업 등을 통해 친분을 쌓아 친구처럼 친하게 지내고 있다. 추측성 기사는 자제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사진=네이버 NOW
사진=네이버 NOW

 

이날 한 매체는 소녀시대 태연과 빅스 라비가 1년 전 지인의 소개로 만나 1년째 열애 중이며, 두 사람은 크리스마스날 서로의 집을 오가며 데이트를 즐겼고, 지난 21일에도 스케줄에 참여한 뒤 데이트를 즐겼다고 보도했다.

앞서 태연은 지난달 28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 도래미 마켓방송에서 나의 고정 출연 소식을 들은 라비가 PD님에게 전화해서 나는?’이라고 하더라라며 라비와의 친분을 자랑한 바 있다.

한편 태연은 지난 2007년 걸그룹 소녀시대로 데뷔해 큰 인기를 끌었다. 지난 15일 네 번째 미니앨범 왓 두 아이 콜 유(What Do I Call You)’를 발표했다. 라비는 2012년 그룹 빅스로 데뷔했다. 현재 힙합 레이블 그루블린을 이끌고 있으며 KBS 2TV ‘12시즌4에 출연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