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연정 의미없다....단일화 찬물...김종인X맨 퇴출 목소리
상태바
'서울시 연정 의미없다....단일화 찬물...김종인X맨 퇴출 목소리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21.02.16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철수, "서울시부터 중도보수 연립정부를 구성하자"
-. 오세훈, "외국에도 연립정부의 실험이 있다"
-. 나경원, "서울시 공동 운영은 당연히 실천해야 할 기본 과제"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또다시 '야권 후보단일화' 노력에 찬물을 끼얹었습니다. 

 그동안 서울시장 보궐선거 야권 후보단일화 논의가 시작될 때부터 꾸준히 방해 언행을 계속해온 김종인 위원장의 '몽니'가 언제까지 계속될지 우려하는 목소리가 확산되고 있습니다.

 김종인 위원장은 15일 안철수·오세훈·나경원 등 야권 '빅3' 후보가 의결일치를 본 '서울시 중도보수 연립정부'(서울시 연정)에 대해  "연립정부라는 말 자체를 이해 못 한다. 서울시에 연립정부라는 게 어떻게 형성될 것인가" 라며 "서울시 연립정부는 큰 의미가 없는 이야기"라고 일축했습니다.

 서울시 연정 안은 안철수 국민의당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지난해 12월 국민의힘에게 "서울시부터 중도보수 연립정부를 구성하자"고 제안했으며 오세훈 후보는 지난 13일 방송인터뷰에서 "안철수 예비후보와 노선이 다르지 않고 외국에도 연립정부의 실험이 있다"고 화답했고 나경원 예비후보는 페이스북을 통해 "성공적 단일화로 선거에서 승리하면 서울시 공동 운영은 당연히 실천해야 할 기본 과제"라고 동의해 사실상 야권 3명 후보가 합의한 사안입니다.

 야권에서는 위태로운 '후보단일화'가 '연립시정'을 통해 합의점을 찾을 수 있는 중요한 계기로 보고 환영하는 분위기가 역력했습니다. 

 그런데 이날 김종인 위원장이 공개적으로 '후보단일화' 전망에 재를 뿌리고 나선 것입니다.
 
 네티즌은 이날 김종인 위원장의 '의미 없다'는 발언 배경에 의문을 제기하고  '김종인 X맨' 등 비난하는 댓글이 줄을 이었습니다.

 네티즌들은 또 "도대체 국힘당 의원들은 뭐하는거냐."면서 김종인 위원장의 퇴진촉구와 탄핵서명운동을 제안했습니다. 

 이에대해 안철수 예비후보는 16일 김종인 위원장 몽니발언에 대해 "(김 위원장이) 아마 취지에 대해 오해가 있으신 것 같다"면서 "야권 단일후보가 되면 널리 범야권 인재를 골고루 등용해서 힘을 합하겠다는 뜻으로 김 위원장도 반대하실 이유가 전혀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