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국방위원회 대표단, 하원군사위원장 면담
상태바
국회 국방위원회 대표단, 하원군사위원장 면담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21.07.28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민홍철 위원장 “한미동맹에 대한 지지와 관심”을 촉구
-. 아담 스미스 하원군사위원장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한 노력” 지지
국회 국방위원회 대표단, 하원군사위원장 면담
국회 국방위원회 대표단, 하원군사위원장 면담

  미국을 공식방문하고 있는 국방위원회 대표단(단장 민홍철)은 27일 오후(현지시간) 아담 스미스(Adam Smith) 하원군사위원장과 면담했습니다. 

  대표단(민홍철 위원장, 한기호 위원, 김병주 위원)은 이날 워싱턴 소재 하원군사위원장 집무실을 방문하여 양국 간 국방·안보 현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고, 양국 의회 국방위원회 간의 주기적인 교류와 협력의 정례화를 제안하는 내용의 서한을 전달했습니다.

  특히 대표단은 그간 한국에 대한 애정과 지지를 보여준 아담 스미스 위원장의 노력을 치하하고, 한중관계, 북핵문제 및 한미동맹 발전방안 등 동맹현안에 대해 한국 측 입장을 적극 설명했습니다. 

  이에 아담스미스 위원장은 “범세계적 정치경제의 자유를 위해 민주주의 국가간 결속을 강화해야 하며, 현재 남북간 긴장 관계 완화를 위한 장기적 합의를 도출하지는 못했지만 제재가 아닌 긴장 완화의 방향으로 가는 것이 옳다”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이후 대표단은 한국전참전기념비에서 열리는 정전기념일 헌화식에도 참석했습니다. 

  이날은 6·25전쟁의 휴전협정(1953년 7월 27일 조인)이 체결된 지 정확히 68년이 지난 날로서, 대표단은 6·25전쟁의 참혹함을 상기하고 전쟁 와중에 희생된 호국 영령들을 기리며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습니다.

  민홍철 국방위원회 대표단 단장은 “우리 대표단은 아담 스미스 하원군사위원장을 만나 동맹 현안에 대해 한국 측 입장을 적극 설명하고, 양국 간 소통 강화를 위해 양국 의회 국방위원회 간의 주기적인 교류와 협력의 정례화를 제안하는 등 이번 방미가 실질적인 성과를 달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였다”고 밝혔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