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국회의장, “폴란드 바르샤바 신공항 건설, 신규 전차 사업 등에 한국 기업들의 참여 희망”
상태바
박병석 국회의장, “폴란드 바르샤바 신공항 건설, 신규 전차 사업 등에 한국 기업들의 참여 희망”
  • 뉴스캔
  • 승인 2021.07.30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 의장, 피오트르 오스타셰프스키 주한 폴란드대사 예방 받아
박병석 의장, 피오트르 오스타셰프스키 주한 폴란드대사 예방 받아
박병석 의장, 피오트르 오스타셰프스키 주한 폴란드대사 예방 받아
박병석 의장, 피오트르 오스타셰프스키 주한 폴란드대사 예방 받아

  박병석 국회의장은 29일 의장집무실에서 피오트르 오스타셰프스키 주한 폴란드대사의 예방을 받았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코로나19 상황에도 불구하고 작년 한-폴란드 무역액이 65억 불로 최고치를 기록했다”며 “전기차 배터리 등 한국 기업의 투자가 본격화 되며 양국 경제 협력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이어 “유럽 최대허브공항을 겨냥한 폴란드 신공항 프로젝트 자문사에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선정됐는데, 이 사업에 경험과 실적이 많은 한국 기업들이 참여하길 희망한다”면서 “폴란드 정부와 대사님의 많은 관심 바란다”고 강조했습니다.

  바르샤바 신공항 건설 사업은 총사업비 약 10조원으로, 신공항과 고속철도, 인근 신도시 건설 등을 포함한 대규모 프로젝트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지난해 11월 이 사업의 전략적 자문사로 선정된 바 있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아울러 “최근 양국 간의 방산 협력이 본격화되고 있고, K-9 자주포 협력이 이뤄졌다. 폴란드 신규 전차 사업에서 한국 기업과의 협력이 이뤄지길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오스타셰프스키 대사는 “한국의 폴란드 투자가 확대되고 있는 점을 기쁘게 생각 한다”면서 “인천국제공항공사의 신공항 건설 자문사 선정은 양국의 활발한 경제 협력을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습니다.

  오스타셰프스키 대사는 이어 “의장님께서 말씀하신 전차 산업 관련 양국 협력에 대해 관계당국에 전달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또 “에너지 교역 분야에서도 양국이 협력할 분야가 많다. 한국은 태양광 발전에 강점이 있고, 풍력 같은 신재생에너지에 많은 관심을 갖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예방에는 얀 마주렉 주한폴란드대사관 2등서기관, 한민수 공보수석비서관, 김형길 외교특임대사, 곽현준 국제국장 등이 함께 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