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짜’ ‘내 딸 서영이’ 출연 중견배우 김민경 별세...향년 61세
상태바
‘타짜’ ‘내 딸 서영이’ 출연 중견배우 김민경 별세...향년 61세
  • 신철현 기자
  • 승인 2021.08.18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견배우 김민경이 별세했다. 향년 61.

고인의 소속사 다홍엔터테인먼트는 고인이 지난 16일 별세했다17일 밝혔다.

김민경은 1979년 극단 신협에서 단원으로 연기생활을 시작했다. 연극 열 개의 인디언 인형’, ‘모정의 세월’, ‘작은 사랑의 멜로디등 다수의 연극에 출연했으며, 1981년에는 대한민국연극제 신인상을 받았다.

사진=김민경, 다홍엔터테인먼트
사진=김민경, 다홍엔터테인먼트

 

고인은 연극 외에도 여러 영화와 드라마에 출연했다. 영화 공공의 적’, ‘타짜’, ‘소공녀드라마 해를 품은 달’, ‘내 딸 서영이’, ‘동백꽃 필 무렵등에서 활약 했다.

40년 넘게 연극,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장르에서 연기한 고인은 최근에는 드라마 마우스’, ‘밥이 되어라에 출연했다.

한편 고인의 빈소는 서울 서초구 가톨릭대학교 서울 성모병원 장례식장, 발인은 18일 오전 7시다. 장지는 남한강 공원묘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