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의장, “경제 분야와 북핵문제에 대해 양국이 긴밀하게 협력하길 바라”
상태바
박병석 의장, “경제 분야와 북핵문제에 대해 양국이 긴밀하게 협력하길 바라”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21.08.31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 의장, 야콥 할그렌 주한스웨덴대사 이임 인사 받아
박병석 의장, 야콥 할그렌 주한스웨덴대사 이임 인사 받아
박병석 의장, 야콥 할그렌 주한스웨덴대사 이임 인사 받아
박병석 의장, 야콥 할그렌 주한스웨덴대사 이임 인사 받아

  박병석 국회의장은 24일 오전 의장집무실에서 야콥 할그렌 주한스웨덴대사의 이임 인사를 받고, “한국과 스웨덴이 5G와 4차산업혁명, 신의료‧제약분야에서 긴밀하게 협력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양국이 기후와 보건 같은 글로벌 이슈는 물론이고 북핵문제에 대해  있어서도 함께 뜻을 같이 하는 데에는 할그렌 대사의 노고가 컸다”면서 “(할그렌 대사가) 군축비확산대사로 가신다고 들었는데, 한반도평화프로세스를 진행할 수 있도록 큰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또 “언제 어디서든 아무 조건 없이 남북국회회담을 할 용의가 있다는 점을 다시 한번 상기시켜드린다. 스웨덴이 역할을 해줄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할그렌 대사는 “지난 9월 의장님의 스웨덴 방문 당시 구스타프 16세 스웨덴 국왕과 스테판 뢰벤 총리를 만나셨는데, 이는 최고의 예우이고 양국 간 우정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지난 9월 스웨덴을 공식방문해 구스타프 16세 스웨덴 국왕, 스테판 뢰벤 총리, 안드레아스 노를리엔 의장 등 주요 인사들을 만나 양국 관계를 발전시킨 바 있습니다.

  할그렌 대사는 또 “스웨덴에게 북한 관련해 신뢰를 보여주셔서 감사하다. 스웨덴은 앞으로도 일정한 역할을 할 수 있길 바란다”며 “팬데믹 와중에도 북한은 새로 부임하는 스웨덴 대사에 대해서 아그레망을 부여했다”고 밝혔습니다.

  박병석 의장은 “스웨덴과 한국의 관계가 최상을 유지할 수 있었던 배경에는 대사의 숨은 노력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격려했습니다.

  예방에는 빅토리아 로딘 샌드스트롬 주한스웨덴대사관 1등 서기관, 한민수 공보수석비서관, 김형길 외교특임대사, 곽현준 국제국장 등이 함께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