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지자체 최초 시니어 건강기관 ‘웰에이징센터’ 개소
상태바
강남구, 지자체 최초 시니어 건강기관 ‘웰에이징센터’ 개소
  • 황경숙 기자
  • 승인 2021.12.14 2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R·VR 신체기능평가, 건강요리실습 등 웰에이징 특화 프로그램 운영
양오승 소장, "100세 시대에 걸맞은 선도적인 건강서비스를 제공"
강남구, 지자체 최초 시니어 건강기관 ‘웰에이징센터’ 개소
강남구, 지자체 최초 시니어 건강기관 ‘웰에이징센터’ 개소

[뉴스캔=황경숙 기자]전국 지자체 최초로 노인 전문 건강증진기관인 ‘웰에이징센터’가 16일 삼성동에 개소합니다.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실현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어르신들의 건강한 노후를 지원하기 위해 면적 662㎡규모로 AR·VR을 적용한 신체기능 평가실과 건강 식단을 배우는 요리 공간, 바른 걷기 자세 훈련을 돕는 g트랙, 근골격계 밸런스 운동을 위한 슬링 공간, 웰리빙·웰다잉 문화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스튜디오 등을 마련했습니다.

‘웰에이징센터’는 기존 노인시설의 복지·여가 활용 중심에서 벗어나 건강증진서비스를 제공합니다. 

노인성 질환인 근감소증, 근골격계 질환, 뇌인지능력 감퇴, 고혈압, 당뇨병 등을 다양한 전문의료기기를 통해 예방하고 관리 할 수 있는 ‘웰에이징’ 특화 프로그램을 무료로 운영합니다.

이용대상은 60세 이상 강남구민이며, 방문이나 전화로 등록할 수 있다. 동주민센터에서 방문접수도 가능합니다.

양오승 강남구보건소장은 “민선7기 강남구는 치매안심센터, 세곡보건지소를 설립해 어르신의 건강한 노후를 위한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100세 시대에 걸맞은 선도적인 건강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