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민국 의원, 진에어 김포-사천 신규 취항 확정 관철
상태바
강민국 의원, 진에어 김포-사천 신규 취항 확정 관철
  • 한수민 기자
  • 승인 2022.01.04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에어, 김포-사천(진주) 신규취항을 위한 업무 협약식 사진
진에어, 김포-사천(진주) 신규취항을 위한 업무 협약식 사진

 국회 정무위원회 강민국 의원(국민의힘, 경남 진주시을) 4 진주시민과 서부경남도민의 교통편익 증진을 위한 「진에어 김포-사천(진주) 노선 신규 취항」이 확정되었다고 발표했습니다.

지난 2020 5, 대한항공 김포-사천(진주) 노선 운항이 중단 된지 1 9개월만에 대한항공 계열사인 진에어() 신규 취항하게 됐습니다.

강민국 의원실(경남 진주을) 대한항공과 진에어로부터 제출받은 『김포-사천(진주)노선 취항 계획()』에 따르면, 취항일은 2022 1 28()부터이며, 항공기 규모는 B737-800(189) 운항 횟수는 2회입니다스케줄 구성을 살펴보면, 아래의 표와 같습니다.

편명

운항 스케줄

1

김포 09:05 - 10:05 ∙사천 10:40 - 11:40

2

김포 18:40 - 19:40 ∙사천 20:15 - 21:15

 강민국 의원은 지난 2020 21 국회의원에 당선 이후, 줄기차게 대한항공과 계열사인 진에어() 김포-사천(진주) 신규 취항을 위해 뛰어다녔습니다.

지난 2021 6 29, 진에어 최정호 대표, 대한항공 김승복 전무를 만나서부 경남의 '관문' 역할을 톡톡히 하는 반해, 진주사천공항의 노선은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라며, 노선 증편의 필요성을 강조하였고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면담을 통해 신규 취항의 당위성을 설파했습니다.

이에 결국 강민국 의원은 지난해 12 , 대한항공과 진에어로부터 김포-사천(진주) 노선 신규 취항을 확답받았으며, 이에 12 27(), 진에어 최정호 대표와 강민국 의원은 「진에어, 김포-사천(진주) 신규취항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체결하게 됐습니다.

강민국 의원은금번 진에어의 김포-사천 노선 신규취항 결정으로 진주시민과 서부경남도민 전체의 교통편익 증진과 나아가 서부경남권 관광산업 발전으로 이어져 지역경제에도 도움이 것이다 신규 취항을 환영했습니다.

또한 강민국 의원은더욱이 사천시와 진주시는 한국항공우주산업과 항공MRO산업(항공정비사업) 밀집해 국내 항공산업의 70% 이상을 차지하는 항공산업의 클러스트인 점에서 향후 서부경남 항공노선 확대가 항공산업 발전과의 시너지효과도 창출할 있을 것이다 기대효과를 밝혔습니다.

한편 강민국 의원은 단순히 항공사의 김포-사천(진주) 노선 신규 취항에 그칠 것이 아니라 국회 차원에서 관련 지자체와 기업들이 어떠한 노력을 하여야 사천공항을 안정적으로 운영할 있는지 해법을 모색하기 위해 진에어 신규 취항前인 1 21(), 중소공항 활성화 방안 세미나도 기획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