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호영 의원의 탱크 추진력, 경천저수지 국가생태탐방로 신규조성
상태바
안호영 의원의 탱크 추진력, 경천저수지 국가생태탐방로 신규조성
  • 한수민 기자
  • 승인 2022.01.12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캔=한수민 기자]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안호영(더불어민주당, 전북 완주․진안․무주․장수) 의원이 완주군 현안 사업인 경천저수지 일원의 국가생태탐방로 신규 조성의 물꼬를 트는 쾌거를 이뤘습니다.

지난 30일 국회 안호영 의원실에 따르면 환경부는 ‘2022년 국가생태탐방로 조성사업’과 관련해 전북에서 올린 4개 사업 중 ‘완주군 경천저수지 산수인(山, 水, 人) 국가생태탐방로 사업’을 유일하게 신규사업으로 선정, 내년도 국비 1억2,500만 원을 지원할 방침이라고 알려 왔습니다.

이번 신규사업 반영은 안호영 의원이 올 3월 중순 완주군 화산면과 경천면 경천저수지 일원에 생태탐방로를 조성할 필요가 있다는 완주군의 건의를 접한 직후부터 환경부 부처 관계자들로부터 여러 차례 보고를 받는 등 경천저수지 일원의 생태자원 가치와 관광자원 활성화의 필요성을 강력히 주장했습니다.

안호영 의원은 “경천저수지 일원의 생태현황이 1·2등급으로 약 12만㎡의 생태습지가 보전되어 있는 등 생태 관광자원으로의 가치가 매우 높다”며 국가 차원의 생태탐방로 조성 당위성을 거듭 역설해왔습니다.

안호영 의원은 특히 생태탐방로 예정지 인근에 조성된 경천 싱그랭이 에코빌 생태관광지 등과 연계 육성이 가능하고, ‘국보 제316호 경천 화암사 극락전’과 ‘전북도기념물 제119호 되재성당지’ 등 우수한 역사문화자원이 보존돼 있는 점을 강조하며 강력한 추진력과 논리적 설득력으로 중앙부처를 공략했습니다.

안호영 의원의 총력전에 힘입어 환경부 공모에 신청서를 제출한 전북의 4개 사업 중 유일하게 완주군 경천저수지 생태탐방로 조성 사업이 선정돼 향후 국비 확보의 근거와 탄력적인 추진의 토대가 마련됐습니다.

중앙 정치권에서는 “안호영 의원의 논리적 설득도 주효했지만 무엇보다 주민들이 원하는 사업은 정치권이 적극 나서야 한다는 탱크 같은 추진력이 효과를 발휘한 것으로 안다”며 “안호영 의원의 성실성과 집중력의 성과”라는 분석이 나옵니다.

안호영 의원은 이와 관련, “경천저수지 국가생태탐방로 조성이 신규 사업으로 선정됨에 따라 내년에만 국비와 지방비 등 2억5,000만 원을 투자하게 된다”며 “연차적 투자의 물꼬가 트인 만큼 향후 차질없는 국비 확보를 통해 사업이 조기에 마무리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경천저수지 둘레길 조성 사업은 산수가 수려하고 습지 등 생태자원과 역사, 종교 등 문화자원을 보유한 생태와 힐링 관광지로 활성화하기 위해 연차적으로 29억 원의 국비와 지방비를 투입, 생태탐방로와 조망대, 각종 편의시설을 설치하는 사업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