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 코로나19 양성 판정
상태바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 코로나19 양성 판정
  • 윤민수 기자
  • 승인 2022.03.14 0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인 미셀 오바마는 음성..."부스터 샷까지 백신 접종한 것에 감사"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은 13일(현지시간) 자신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트위터에 직접 올린 트윗을 통해 "방금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이 나왔다"며 "며칠 동안 목이 아팠지만 그것 이외에는 괜찮다"고 말했다.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 모습.(출처= 오바마 전 대통령 트위터)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 모습.(출처= 오바마 전 대통령 트위터)

그는 이어 "(부인) 미셀은 그러나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면서 "나와 미셀은 부스터샷까지 백신 접종한 것을 감사하게 여긴다"고 설명했다. 

그는 특히 "비록 코로나19 감염 사례가 줄어들고 있지만 당신이 만일 아직 백신 접종을 안했다면 백신을 맞아야 한다는 것을 상기시켜주는 사례"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