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국내 최대 규모 '죽전 데이터센터’ 구축 사업 수주
상태바
LG CNS, 국내 최대 규모 '죽전 데이터센터’ 구축 사업 수주
  • 윤민수 기자
  • 승인 2022.03.29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이터 센터 구축후 운영도 총괄

[뉴스캔=윤민수 기자] DX 전문기업 LG CNS가 최근 퍼시픽자산운용이 발주한 '용인 죽전 데이터센터’ 사업을 수주했다고 29일 밝혔다.

LG CNS는 데이터센터 컨설팅부터 인프라 구축·운영을 총괄하며, 데이터센터 구축을 완료한 후 입주 고객에게 '더 뉴 MSP’(Managed Service Provider, 클라우드 전환·운영 서비스 기업) 역량 기반으로 최적의 클라우드 통합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죽전 데이터센터는 국내 최대 총넓이 규모를 자랑하는 데이터센터로, 지상 4층·지하 4층에 총면적은 9만9070㎡이다. 이는 축구장 면적의 약 14배 수준이다.

LG CNS 직원들이 죽전 데이터센터 사업 수주를 알리는 모습.(사진=LG CNS)

LG CNS는 죽전 데이터센터 컨설팅부터 인프라 구축·운영까지 총괄하며, 전기 설비·공조·보안·비상 대응 체계 등 데이터센터를 구성하는 전 영역을 설계하고 관리할 방침이다. 

망중립 환경으로 구축되는 죽전 데이터센터에 입주하는  입주 고객사는 특정 통신사에 국한되지 않고, 통신 회선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죽전 데이터센터는 2024년에 준공될 예정이며, 시공은 현대건설이 맡는다. 이는 지리적으로 판교에 인접해 있어, 판교 IT 회사들의 데이터센터로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