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 스미스, 아카데미 시상식 도중 아내 탈모 언급에 시상자 뺨때려
상태바
윌 스미스, 아카데미 시상식 도중 아내 탈모 언급에 시상자 뺨때려
  • 장마리 기자
  • 승인 2022.03.29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윌 스미스 곧바로 사과 성명 발표

[뉴스캔=장마리 기자] 미국의 영화배우 윌 스미스가 27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4회 아카데미 시상식 도중에 욕설과 함께 시상자의 뺨을 때려 물의를 빚고 있다. 

CNN 등 미국 언론에 따르면 이날 시상자로 나온 배우 겸 코미디언 크리스 록이 윌 스미스 아내 제이다 핀켓 스미스의 빡빡 깍은 머리가 탈모로 인한 모발 손실의 결과라며 농담하자 객석에 있던 윌 스미스가 무대에 올라 크리스 록의 뺨을 때리고 자리로 돌아갔다. 

아카데미상 시상식 도중 자기 아내의 탈모를 소재로 농담하는 시상자의 뺨 때리는 윌 스미스(사진=CNN 캡쳐)

 

이에 크리스 록이 "한방 먹이고 내려가시네요"이라고 하자 윌 스미스는 "내 아내 이름을 함부로 입에 올리지마"라며 욕설했다. 

윌 스미스는 상황이 진정된 다음 성명을 통해 자신의 행동이 결코 용납될 수 없는 일이고 잘못했다면서 크리스에게 공개 사과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