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운영사 두나무, 지난해 매출이 3조원 넘어서
상태바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 지난해 매출이 3조원 넘어서
  • 윤민수 기자
  • 승인 2022.03.31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캔=윤민수 기자]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 운영사인 두나무의 지난해 매출이 3조원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두나무는 31일 정기 주주총회에서 2021년 재무제표 승인, 사내이사 선임 등 4가지 안건이 통과됐다면서 2021년 연결 기준 매출은 3조7046억원이며, 영업이익은 3조2714억원, 당기순이익은 2조2411억원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두나무 로고(사진=두나무)

 

두나무는 또 사내이사로는 정민석 두나무 COO(최고운영책임자)와 임지훈 두나무 CSO(최고전략책임자)가 선임됐다면서 카카오는 '재무적 투자자'로만 남기로 하고 하면서 이성호 사외이사가 사임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두나무 이사회는 사내이사인 송치형 회장과 이석우 대표, 정민석 COO, 임지훈 CSO로 구성된다. 김형년 부회장은 최근 일신상 사유로 등기이사직에서 물러났지만, 부회장 직함은 유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