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대적 낮은 금리로 적격 대출 인기…금융권 2분기 대출 재개
상태바
상대적 낮은 금리로 적격 대출 인기…금융권 2분기 대출 재개
  • 윤민수 기자
  • 승인 2022.04.04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캔=윤민수 기자] 보금자리론에 비해 대출한도가 높고 금리도 상대적으로 낮은 적격 대출이 인기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금융권이 2분기 대출을 시작했다. 

적격대출이란 10∼40년의 약정 기간 동안 고정 금리로 원리금을 매달 갚는 주택담보대출 상품이다.

KB국민·신한·하나·우리은행의 1일 기준 주택담보대출 변동금리(신규 코픽스 연동)가 연 3.550∼5.236% 수준인 반면 이번 달 대부분 금융기관에 적용되는 적격대출 금리는 연 3.95% 수준이다.

금리 상대적으로 낮은 적격 대출 인기.(사진=카카오페이 블로그)

4일 금융권에 따르면 우리은행은 4일 오전 현재 1천억원 안팎의 2분기 판매한도 가운데 약 35%가 소진된 상태다. 이날 오전부터 대출 신청 접수가 이뤄지는 하나은행의 2분기 한도는 2천500억원 안팎으로 전해졌다.

이달 현재 적격대출 취급 기관은 SC제일·기업·농협·수협·우리·하나·경남·광주·부산·제주은행, 삼성·교보·흥국생명 등 13곳이다. KB국민은행은 적격대출 판매 재개를 검토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