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한국위-대한민국역사박물관, 어린이날 100회기념 특별전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유니세프한국위-대한민국역사박물관, 어린이날 100회기념 특별전 업무협약 체결
  • 황경숙 기자
  • 승인 2022.04.08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 모두 어린이’특별전, 4월 22일부터 7월 17일
서울 마포구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서 진행된 업무협약 체결식. 이기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좌)과 남희숙 대한민국역사박물관 관장(우)(사진=유니세프한국위원회)
서울 마포구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서 진행된 업무협약 체결식. 이기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좌)과 남희숙 대한민국역사박물관 관장(사진=유니세프한국위원회)

[뉴스캔=황경숙 기자] 유니세프한국위원회(사무총장 이기철)는 대한민국역사박물관(관장 남희숙)과 7일 특별전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습니다.

이번 체결은 어린이날100회를 기념해 대한민국역사박물관에서 오는 22일부터 7월 17일까지 개최하는 ‘우리 모두 어린이’특별전시의 업무 협력을 위한 것입니다.

또한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어린이날의 참 의미를 되돌아보고 어린이 권리 제고를 위해 양 기관이 지속적으로 함께 노력하자는 다짐의 자리입니다.

국내외의 다양한 자료 132건 184점으로 꾸며지는 ‘우리 모두 어린이’특별전은 지난 100년의 역사적 순간과 그 안의 어린이 모습을 조명해 어린이만의 특별함과 소중함을 담고 있습니다. 

이번 전시에는 유니세프의 사진과 자료 41건 80점도 전시될 예정이며, 유니세프 부스도 함께 운영돼 아동권리에 대한 다양한 체험 기회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남희숙 대한민국역사박물관 관장은 “우리 역사 뿐 아니라 전 세계 근현대사에서 인류에게 기쁨과 슬픔, 감동과 울림을 주었던 어린이들 이야기가 있다”며 “유니세프한국위원회와의 협력으로 함께하는 이번 특별전을 통해 어린이를 소중히 여기는 사회적 공감대가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이기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은 “어린이날 100회를 맞아 대한민국역사박물관과 뜻깊은 협력을 이루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 우리의 지난 100년을 돌이켜보면 일제 치하와 한국전쟁, 산업화 속에서 어린이들이 역사의 희생양이 되곤 했다"면서 "이번 특별전을 통해 우리 사회가 어린이 보호에 더욱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한국에서 유니세프를 대표해 기금모금과 아동권리옹호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