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LNG운반석 2척 또 수주
상태바
대우조선해양, LNG운반석 2척 또 수주
  • 윤민수 기자
  • 승인 2022.04.15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LNG운반선 12척-컨테이너선 6척 등 계약

[뉴스캔=윤민수 기자] 대우조선해양은 최근 오세아니아 지역 선주로부터 5263억원에 수주한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2척까지 포함해 올해 총 46억1천만달러를 수주해 연간 목표(89억달러)의 51.8%를 달성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17만4천㎥(입방미터)급 대형 LNG운반선으로, 옥포조선소에서 건조돼 2026년 하반기까지 선주 측에 인도될 예정이다.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한 이중이중연료추진 LNG운반선(사진=대우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이 올해 수주한 18척 모두 이중연료 추진 선박이다.

올해 들어 4개월 만에 이미 12척의 LNG운반선을 계약한 대우조선해양은 전세계적인 탈탄소화 기조에 따라 LNG운반선의 발주가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다.

현재 운항 중인 686척의 LNG운반선 중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한 선박은 176척(약 26%)으로 전세계 조선소 중 가장 많은 LNG운반선을 건조한 것으로  분석기관인 클락슨 리서치는 분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