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오수, 대통령 면담 후 검수완박 사표 철회
상태바
김오수, 대통령 면담 후 검수완박 사표 철회
  • 윤민수 기자
  • 승인 2022.04.18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캔=윤민수 기자]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 법안에 반발해 사표를 냈던 김오수 검찰 총장이 18일 문재인 대통령과 면담 이후 직을 계속 이어나가겠다는 뜻을 밝혔다.

김 총장은 이날 퇴근길에서 대통령의 사표 반려를 수용하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공직자는 임명권자의 의사를 존중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필사즉생의 마음이었는데, 마지막까지 주어진 여건에서 최선을 다하는 수 밖에 없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문 대통령은 김 총장의 사표를 반려한 뒤 휴가 중이던 그를 청와대로 불러 70분간 면담했다.

(사진=연합뉴스)

김 총장은 면담 내용과 관련해 "검찰 구성원들을 대표해서 검수완박 법안의 여러 가지 문제점에 대해 상세하고 충분하게 (대통령께) 말씀드렸다"며 "검찰 수사 공정성·중립성 확보방안에 대해서도 말씀드렸다"고 말했다. 

그는 면담을 마친 후에는 대검에서 '전국고검장회의'를 진행 중인 고검장들과 만나 면담 내용을 설명하고 향후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