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6.1 지방선거 충남지사 김태흠·충북지사 김영환 공천
상태바
국민의힘 6.1 지방선거 충남지사 김태흠·충북지사 김영환 공천
  • 장덕수 기자
  • 승인 2022.04.21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장 이장우·세종시장 최민호 후보 확정
이장우 국민의힘 대전시장 후보
이장우 국민의힘 대전시장 후보

[뉴스캔=장덕수 기자] 국민의힘 충남지사 후보로 김태흠 국회의원, 충북지사 후보 김영환 전 국회의원, 대전시장 후보 이장우 전 국회의원, 세종시장 후보로 최민호 전 국무총리 비서실장이 각각 확정됐습니다.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21일 6.1 지방선거 충남·북 지사, 대전·세종시장 후보 경선 및 공천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정진석 공관위원장은 이날 국회 브리핑에서 충남지사 후보는 3선의 김태흠 의원(충남 보령·서천)이 50.79%(현역 출마 감산 5% 반영)를 얻어 박찬우 전 의원(26.51%), 김동완 전 의원(20.03%)을 꺾고 후보로 확정됐다고 발표했습니다.

김태흠 국민의힘 충남지사 후보
김태흠 국민의힘 충남지사 후보

더불어민주당은 재선에 도전하는 양승조 현 지사와 황명선 전 논산시장이 조만간 경선을 치를 예정입니다.

충북지사는 김영환 전 의원이 46.64%를 얻어 박경국(30.64%) 전 충북도 행정부지사, 오세제(22.72%)전 의원 누르고 후보로 확정됐습니다.

김영환 국민의힘 충북지사 후보
김영환 국민의힘 충북지사 후보

이에 따라 후보로 확정된 민주당 노영민 전 대통령 비서실장과 본선에서 맞붙게 됐습니다.

대전시장 경선은 이장우 전 의원이 46.58%를 얻어 정용기(32.4%), 정상철(23.12%, 정치신인 10% 가점) 전 충남대 총장을 꺽고 후보로 선출됐습니다.

민주당 대전시장 후보로는 허태정 현 대전시장과 장종태 전 서구청장이 경쟁하고 있습니다.

세종시장은 경선결과 최민호 전 국무총리 비서실장이 67.5%를 얻어 32.5%를 얻은 성선제 전 한남대 교수를 이겨 확정됐습니다.

최민호 국민의힘 세종시장 후보
최민호 국민의힘 세종시장 후보

민주당 세종시장 후보는 3선에 도전하는 이춘희 현 세종시장과 조상호 전 세종시 경제부시장, 배선호 현 세종시당 부위원장이 경쟁하고 있습니다.

정진석 위원장은 "공관위원 11명은 어디까지나 이기는 공천을 해야 한다는 원칙과 공정과 상식이라는 절대 원칙하에 엄정하게 공천 관리 작업을 진행해 나갔다"며 "윤석열 정부의 성공으로 가는 첫 관문인 6.1 지방선거에서 국민의힘이 반드시 압도적인 승리를 거둬서 새로운 정부가 성공할 수 있는 토대가 되고 뒷받침이 될 수 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번 경선은 책임당원 선거인당 투표와 일반 국민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로 각각 진행됐습니다.

책임당원 선거인단 유효득표 결과 50%, 일반국민 여론조사 결과 50%를 반영했습니다.

선거인단 투표는 지난 19일 모바일 투표를, 20일에는 모바일 투표에 참여 않은 선거인 상대로 ARS 투표를 실시했습니다.

여론조사는 19일과 20일 이틀에 걸쳐 각각  후보자들이 추천한 두 개 여론조사 기관에 의뢰, 각 1000명씩 총 2000명 대상으로 실시해 선거인단의 유효득표수와 여론조사 결과 환산한 득표수 합쳐 총 득표율로 계산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