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 이정재, 美 에미상 남우주연상 수상....황동혁 감독상 수상
상태바
‘오징어 게임’ 이정재, 美 에미상 남우주연상 수상....황동혁 감독상 수상
  • 신철현 기자
  • 승인 2022.09.13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캔=신철현 기자]미국 방송계 최고 권위를 가진 에미상 시상식에서 '오징어 게임' 배우 이정재가 남우주연상을, 황동역 감독이 감독상을 수상했다.

미국 TV예술과학아카데미는 현지시간으로 12일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극장에서 열린 제74회 에미상 시상식에서 tv 드라마 부문 남우주연상 수상자로 넷플릭스 한국 시리즈 '오징어 게임'의 이정재를 호명했다.

이정재는 제레미 스트롱(석세션)을 비롯해 브라이언 콕스(석세션), 아담 스콧(세브란스: 단절), 제이슨 베이트먼(오자크), 밥 오든커크(베터 콜 사울) 등 막강한 후보들을 따돌리고 수상했다.

사진=이정재와 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미국 텔레비전 예술과학 아카데미 SNS)
사진=이정재와 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미국 텔레비전 예술과학 아카데미 SNS)

시상대에 오른 이정재는 아카데미 측과 넷플릭스에게 감사하다. ‘오징어 게임팀들에게도 감사하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어 한국어로 대한민국에서 보고 계시는 국민 여러분과 친구, 가족, 소중한 팬들과 기쁨을 나누겠다고 말했다.

황동혁 감독은 오징어 게임으로 비영어권 드라마 최초로 감독상을 수상했다.

황 감독은 미국 텔레비전 예술과학 아카데미와 넷플릭스에게 감사하다저 혼자가 아니라 우리가 함께 역사를 만들었다. 비영어 시리즈의 수상이 이번이 마지막이 아니기를 희망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오징어 게임은 에미상에 감독상을 포함해 남우주연상, 작품상 등 모두 6개 부문에 후보로 올랐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인 '오징어 게임'456억 원의 상금을 차지하기 위해 목숨을 걸고 벌이는 서바이벌 게임을 그린다.

한편 에미상은 1949년부터 미국 텔레비전 예술과학 아카데미가 주관하는 시상식으로, 아카데미, 그레미와 함께 미국 최고 권위의 시상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