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정부 , 환경기술산업육성 가속페달
상태바
MB정부 , 환경기술산업육성 가속페달
  • 선병규 기자
  • 승인 2008.05.08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R&D예산 대폭 증액, 정책지원 강화
[국토일보/이지폴]
MB정부 출범 후 환경산업 육성에 대한 기대감 고조와 함께 정부정책이 가속을 내고 있다.

8일 환경부에 따르면 정부차원의 환경관련 연간 연구개발(R&D) 예산을 오는 2012년까지 올해 대비 40% 증가한 6,870억원 규모로 확대할 계획이다.

정부는 지난 6일 청와대에서 열린 국가과학기술위원회에서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제2차 환경기술개발종합계획´(2008~2012년)을 확정하고, 이를 통해 2005년 기준 3.3%였던 한국의 세계 환경시장 점유율을 2012년까지 7%로 끌어올린다는 목표다.

아울러 민간이 추진하는 환경기술 프로그램을 장려하기 위해 세제지원을 강화하고 정부 지원금을 확대키로 하는 한편, 해외 마케팅을 지원하고 국제 전문가를 양성해 환경 분야의 수출 전략산업을 육성키로 했다.

이번 2차 종합계획안에서는 중국과 베트남을 최우선 진출지역으로 삼고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태국, 캄보디아, 인도, 러시아 등으로 확대를 꾀할 예정이다.

특히 환경컨설팅 또는 환경디자인 같은 환경 서비스업 분야를 육성해 신규 환경시장의 수요에 대비하고 우수 환경전문업체에는 시중 은행의 금리를 1%포인트 감면하는 등의 지원책을 통해 국제 경쟁력을 갖춘 우수 환경전문기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한다는 방침이다.

기존 중소환경업체간의 대형화 및 전문화를 위해 기업간 인수합병과 산-산 협력 지원도 강화키로 했다.

이와함께 이미 개발된 환경 기술에 대해서는 기술검증 비용 지원을 확대하고 정부가 발주하는 환경 시설에 적용될 때에는 국고보조금을 차등 지원하는 등의 방법으로 상용화를 지원할 계획이다.

환경부는 "이번 2차 종합계획을 통해 국내 환경기술의 선진화를 도모하고 환경산업의 국제 시장 진출을 촉진할 계획이다"면서 "향후 환경기술산업이 이명박 정부의 신성장 동력엔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국토일보(www.cdaily.kr) 선병규 기자 redsun@cdail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