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딧, ´미래매출채권담보대출보증´ 시행
상태바
코딧, ´미래매출채권담보대출보증´ 시행
  • 온라인 뉴스팀
  • 승인 2008.05.24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앞으로는 중소기업에 대한 미래매출채권을 가지고도 자금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코딧 신용보증기금[이사장 김규복(金圭復)]은 21일 중소기업의 미래매출채권을 활용한 원활한 자금조달을 위해 「미래매출채권담보대출보증」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시행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네트워크론 미이용 중소기업에 대하여 같은 기업당 5억원 이내에서 지원

「미래매출채권담보대출보증」은 중소기업이 발주서 등에 근거한 미래매출채권을 채권은행에 포괄양도하고 채권은행은 코딧의 보증서에 의해 대출을 취급하며 매출채권이 회수되면 그 돈으로 대출을 상환하게 되는 구조의 상품이다. 대상채무는 공공기관, 외부감사 “적정의견” 기업 중 흑자기업 또는 코딧의 일정 신용등급 이상인 기업으로부터 주문받은 발주서 등에 근거한 미래매출채권 관련 금전채무이다. 보증금액은 코딧에서 정한 보증한도 내에서 같은 기업당 5억원 이내에서 지원된다.

중소기업간 미래매출채권으로 금융활용 가능

현재 대기업과 협력업체간의 미래매출채권에 대하여는 「네트워크론보증」으로 자금지원이 이루어지고 있으나 중소기업간 미래매출채권의 경우에는 제대로 자금지원이 이루어지지 않았다. 따라서 이번 상품은 중소기업의 미래매출채권에 대하여 신용보증을 통해 금융활용을 가능하게 한 것에 그 의의가 있다는 코딧 관계자의 설명이다. 코딧은 이 상품이 조기에 활성화될 수 있도록 중소기업간 거래현실을 반영하여 발주서 정보나 결제방식을 Off-line 방식으로 운용하는 등 구매기업에 편의성을 제공하고 있다.

코딧 관계자는 “이번에 시행한 「미래매출채권담보대출보증」은 그동안 구매기업에 대한 정보부족, 신용도 부족 등으로 금융활용이 불가능했던 중소기업의 미래매출채권에 대하여 신용보증을 통해 금융활용이 가능하게 하여 중소기업에게 새로운 자금조달 수단을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라고 밝히고 “최근 원자재가격 불안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에 보탬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덧붙였다.

이지스톡 기획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