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경쟁력과 일자리 창출, 동시에 해결
상태바
중소기업 경쟁력과 일자리 창출, 동시에 해결
  • 한경숙 기자
  • 승인 2010.01.29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산업인력공단 "직장 순환제 제도 시행, 1000명의 대체인력 고용, 48억원 지원"
【뉴스캔】한국산업인력공단(이하 공단)은 27일 “중소기업의 핵심인재에게 유급휴가훈련을 보내주고 이 빈 일자리에 신규인력을 채용하는 ‘중소기업 유급휴가훈련 및 대체인력 고용지원사업’에 대한 사업체와 훈련기관(과정)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중소기업의 핵심인력에 대해서 유급휴가훈련을 보내고, 결원에 대해서는 1년 미만의 기간 동안 신규인력을 채용하는 일종의 ‘직장순환제’(Job Rotation)’로 94년 덴마크에서 최초 도입해 유럽을 중심으로 활발히 운용 중에 있으며 우리나라의 경우 09년 첫 도입 후, 올해 두 번째 시행하고 있다.

유급훈련과 신규채용비용 70%는 국비로 지원하며, 기업은 30%만 부담하면 되는 방식으로 중소기업 직원 1000명에 대한 유급휴가훈련과 1000명의 대체인력 채용을 위해 올해 약48억원의 예산이 배정됐다.

중소기업 사업체와 교육훈련기관을 대상으로 하는 금번 지원대상 훈련기관(과정)의 신청접수는 오는 2월19일(예정)까지이며, 선정은 서류 및 현장심사를 통하여 오는 3월중 최종 선정된다.

지원을 원하는 중소기업은 대학과 연구소, 대기업 연수원, 민간훈련기관 등 선정된 훈련기관(과정)에 핵심인력을 4주 이상∼1년 미만의 직무과정에서 위탁훈련을 실시하고 그 빈자리에 신규인력으로 채우면 된다.

또한 훈련비 및 인건비 지원신청은 해당 위탁훈련기관(과정)에 대행 요청을 하면 된다.

이 같은 유급훈련 근로자에 대한 훈련비 및 대체 신규채용 인력 고용에 대한 인건비를 동시에 지원하는 쌍방향 지원체제 구축으로 근로자에게는 직무능력향상의 기회를, 사업주에게는 근로자의 핵심인재개발 혜택 및 대체인력을 지원함으로써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 및 노동시장의 일자리 창출 효과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신청자격 및 방법에 대해서는 한국산업인력공단 홈페이지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자세한 문의는 한국산업인력공단 직업능력지원국 근로자지원팀(02-3271-9368)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