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실업급여 신규신청자, 지급자수, 지급액 모두 감소
상태바
4월 실업급여 신규신청자, 지급자수, 지급액 모두 감소
  • 한경숙 기자
  • 승인 2010.05.03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동부 "신규신청자 3개월 연속, 지급자수 2개월 연속 감소 추세"
【뉴스캔】노동부는 3일 “올해 4월 실업급여 신규 신청자가 84천명으로, 작년 동기보다 12천명(12.5%)이 감소하여 3개월 연속 감소추세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4월 실업급여가 405천명에게 3,351억원이 지급되어 전년 동기 455천명, 4,058억원에 비해 지급자수는 50천명(11.0%)감소하였고, 지급액도 금년 들어 처음으로 707억원(17.4%) 감소했다.

이는 금년 들어 실업급여 지급자수와 지급액 증가가 3월에 정점을 찍고, 4월부터 감소세로 전환된 것을 의미한다.

한편, 고용조정이 불가피한 사업주가 휴업·훈련 등을 통해 근로자의 고용을 유지하는 경우 지급하는 고용유지지원금은 올해 4월 계획신고가 714건, 지급액은 66억원으로 전년 동기 10,249건, 451억원에 비해 각각 1/15, 1/7수준으로 대폭 감소하였다.

그리고, 워크넷 및 고용지원센터를 통한 올해 4월 구인인원은 158천명으로 작년동기에 비해 64천명(68.1%)이 증가하였고, 구직인원도 247천명으로 작년 동기에 비해 16천명(6.9%)이 증가하였다.

노동부 엄현택 고용정책실장은, “실업급여 신규신청자가 전년동기에 비하여 3개월 연속 감소하고, 지급자수도 2개월 연속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고 있으며, 사업주의 고용유지지원금 활용도 크게 감소하여 고용여건이 점차 개선되는 것으로 보인다”며 “구직자들이 가까운 고용지원센터를 방문하여 일자리를 알선받거나, 워크넷 온라인 채용대행서비스인 ‘e채용마당’을 적극 활용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