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직장인 66%, “회사 교육 수준에 불만”

박지혜 기자l승인2011.05.03 12:24l수정2011.05.03 12:3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직장인들의 66%는 회사의 교육이 질적, 양적으로 부족하다며 교육 수준에 만족 못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전자세금계산서 사이트로 100만 직장인 회원을 보유한 (주)비즈니스온커뮤니케이션의 스마트빌(www.smartbill.co.kr)이 지난 4월 직장인 82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바에 따르면 직원 교육이 양과 질 모두 훌륭하다고 답한 직장인은 불과 4%에 지나지 않았다.

이에 비해 양은 적으나 질은 좋다는 응답은 17%, 양은 많으나 질은 부족하다는 응답자는 11%였다.

이어서 직장인들은 우수한 인재가 되는데 가장 중요한 요인은 풍부한 경험이라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험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직장인은 75%에 달해 타고난 자질 17%, 기업의 직무 교육 6% 등을 크게 앞섰다.

또한 가장 효과적인 교육의 형태 역시 현장 교육이 77%로 나타나 현장 경험을 통해 배우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사됐다. 이외에도 효과적인 교육은 형태는 강의실 13%, 팀별 교육 6% 인데 비해 온라인 교육이나 모바일 교육은 2%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나 대면 교육의 선호도가 압도적으로 높았다.

이외에도 회사에서 직무 교육 외에 해줬으면 하는 교육으로는 외국어가 48%로 나타났으며 돈 관리, 자금 모으기, 은퇴 자금 등 금전 관리 교육을 희망하는 사람은 31%, 문화 교육을 원한다는 직장인은 15%, 인문 교육은 4%로 나타났다.

박지혜 기자  llooggooss@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뉴스캔

주소: 04167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25 (마포동, 신한디엠빌딩 778호)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발행·편집인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9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