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값 등록금시대 언제 오려나? 대학생 53%, ‘알바’로 등록금 충당
상태바
반값 등록금시대 언제 오려나? 대학생 53%, ‘알바’로 등록금 충당
  • 박지혜 기자
  • 승인 2011.07.05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대학생 절반은 등록금을 내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한 적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 아르바이트를 해서 등록금 납부에 기여하는 비율도 전체 학생의 절반이 넘었다.

아르바이트 전문 포털 알바천국(대표 공선욱www.alba.co.kr)이 여름방학을 맞아 전국 대학생 236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전체의 53.9%가 등록금을 내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전국에 있는 대학교 재학생 및 휴학생을 대상으로 한 이번 조사에서는 등록금 때문에 휴학을 한 적이 있는 대학생들도 19.5%나 됐다.

특히 등록금 때문에 아르바이트를 하는 학생이 증가했다.

이번 여름방학에 아르바이트를 하는 이유를 조사한 결과 ‘용돈마련’이 40.1%로 여전히 많았지만, 작년 3위를 차지했던 ‘등록금 마련’이 27.8%로 작년 여름방학 조사(17%)시보다 10.8%포인트 증가해 2위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겨울방학 조사(13.4%)시보다도 14.4% 포인트 증가한 수치다.

이어 ‘생활비 마련’(21.4%), ‘다양한 사회경험’(10.6%)이 뒤를 이었다.

또 아르바이트로 등록금을 충당하는 비율이 전체 학생의 절반이 넘는 53%를 차지했다. 다음학기 등록금을 마련할 방법을 조사한 결과 ‘부모님+아르바이트’가 40.8%, ‘아르바이트로 마련’이 12.2%였다.

반면 ‘부모님이 전적으로 마련’하는 비율은 19.3%에 불과했다. 이 외에도 ‘대출’(16%), ‘장학금’(9.4%), ‘기타’(2.3%) 방법으로 다음학기 등록금을 마련할 계획인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