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생직장은 없다…창업비용 줄이는 확실한 방법은?
상태바
평생직장은 없다…창업비용 줄이는 확실한 방법은?
  • 박지혜 기자
  • 승인 2011.08.08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비창업자들의 가장 큰 걱정꺼리인 창업비용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비상주서비스’가 눈길을 끈다. 눈치 보며 사느니 차라리 내 사업을 해보자는 이른 바 ‘1인 기업’을 지향하는 예비창업자들이라면 귀담아 들어볼 얘기다.

불황이 장기화되고 평생직장의 공식이 까마득한 전설이 되어버린 현실 속에 샐러리맨의 고민이 깊다. 직장을 다니면서도 이들의 관심은 잘리기 전에 내가 먼저 보란 듯이 나가서 창업을 하겠다는 의욕에 머릿속이 분주하다. 하지만 창업에 있어 현실의 벽은 만만치 않다. 창업 아이템이 없는 사람은 하나도 없어 보인다. 다들 이거면 대박인데 하고 꿈을 키운다. 하지만 결국은 비용이다. 창업과 관련된 자금이 사람을 일으켜 세우기도 하고 주저앉히기도 한다.

그래서인지 요즘 소호사무실, 비즈니스센터 등으로 불리는 소규모 창업자들을 위한 오피스공간이 인기다. 문제는 그 비용도 힘든 예비창업자들이다. 사업을 시작하려면 사업자등록은 필수지만 공간은 또 다르다. 업종에 따라서는 사무실이 필요 없는 경우도 많다. 이런 사람들에게 필요한 것이 소호사무실(비즈니스센터)이 제공하는 ‘비상주서비스’다. 어떤 경우든 비용이 절약된다면 그게 곧 진리다.

소규모 창업자를 위한 비즈니스센터의 강자로 떠오르고 있는 르호봇 성수테크노 비즈니스센터(www.technocenter.co.kr, 대표 이규환)의 비상주서비스는 제공하는 서비스의 구색이 의외로 다양하다.

비상주서비스는 비즈니스센터를 사업자등록상의 주소지로만 활용하기 때문에 사실상 사무실 임대비용이 없다. 법적인 사업장주소지 문제가 해결되는 셈이다. 우편물 수령도 당연히 가능하다. 여기까지는 대부분의 비상주서비스 제공업체가 다들 대동소이하다.

르호봇 성수테크노 비즈니스센터는 여기에 그냥 흘리기엔 아까운 몇 가지의 서비스가 추가된다.

첫째, 다양한 부설 공간의 무료이용이다. 르호봇 성수테크노 비즈니스센터는 여느 커피숍 못지않은 수준 있는 인테리어의 서비스 공간이 제공된다. 외부손님과의 미팅에 딱이다. 괜히 밖에서 돈 쓸 일이 아니다. 또한 <스마트워킹 플레이스>라는 이름의 소규모 회의실도 무료다. 웬만한 회사 회의실보다 나아 보인다. 또한 저렴한 가격으로 대회의실도 사용가능하다. 대규모 프레젠테이션도 가능한 여유 있는 공간이다. 빔프로젝트는 시간당 만원으로 사용이 가능하고 각종 OA공용기기는 기본이다. 그리고 요즘 인기 있는 원두커피 메이커에서의 커피가 무제한 제공된다. 그리고 의외의 서비스가 하나 더 있다. 아무리 시설을 잘 갖췄다해도 이러한 소호사무실 공간에서는 찾아보기 어려운 전망 좋은 야외테라스 공간이 그것이다. 그 테라스 공간 한 쪽에 아담한 골프퍼팅장까지 있다. 골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눈독 들여 볼 일이다.

둘째, 비상주서비스 이용업체를 위한 비즈니스 마케팅 서비스제공 기능이다. 르호봇 성수테크노 비즈니스센터는 지난 6월초 온라인 마케팅 전문업체인 프라이드온과 제휴를 맺고 비상주서비스 이용업체에 한하여 온라인마케팅 대행 서비스를 저렴한 비용으로 제공하고 있다. 사업초기 아이템에 비해서 마케팅에 애로를 겪는 예비창업자, 1인 기업, 프리랜서들이라면 놓치지 말아야 할 대목이다.

어차피 필요에 의해서 비상주서비스를 이용하려는 예비창업자라면 르호봇 성수테크노 비즈니스센터를 메모해둘만 하다. 위치는 지하철 2호선 성수역 2번 출구에서 10미터 거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