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소연, 전국피겨스케이팅선수권 1위 등극
상태바
박소연, 전국피겨스케이팅선수권 1위 등극
  • 김정석 부장
  • 승인 2011.11.25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겨 투톱´ 김해진-박소연, 유수올림픽 출전은 누구?

전남 고흥출신 경륜선수 박종석씨 딸 피겨 유망주 박소연(14)이 지난24일 경기도 고양시 어울림 누리 빙상장에서 열린 “´2011 회장 배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1그룹(13세 이상)에 출전한 박소연은 첫날 쇼트프로그램에서 53.70점을 얻으며 김해진(14, 49.04점)을 제치고 1위에”올랐다.

박소연은 한 차례 실수도 하지 않고 완벽한 연기로 기술점수(TES) 31.33점과 예술점수(PCS) 22.37점을 받았다.

또한 박소연과 김해진의 뒤를 이어 박연준(14)은 42.95점을 받아 3위에 올랐고 곽민정(17)은 42.54점으로 4위를 기록했다.

한편 남자 쇼트프로그램에서는 김민석(17)이 59.22점으로 1위를, 이준형(15)은 59.15점으로 2위를 기록했다.

박소연은 지난해 8월 열린 “2011~2012 주니어 그랑프리 파견 선발 전”에서 발등 부상을 당해 점프의 난이도를 낮춰야만 하기도 했다.

발등 부상에서 회복된 박소연은 점프 컨디션을 되찾으며 이번 랭킹대회 여자 싱글 1그룹 쇼트프로그램에서 53.70점을 받으며 주목을 받고 있다.

한편 박소연 펜 카페에는 닉네임 스타마스터는 “오늘 보여준 웜업때 클린을 예감 했습니다... 거침없는 점프와 심장떨리는 안무... 너무 멋져요... 그리고 너무너무 이뻐요.......^^”등 많은 응원 글들이 올라오고 있다.

박소연 아버지 “박종석”씨는 전남 고흥군 포두면 천둥산 아래에서 “소연농원”을 경영하며 프로 경륜선수로 활동하고 있어 운동선수 부,녀 지간으로 잘 알려져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