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 靑에 ‘김병관 임명철회’ 건의키로
상태바
새누리당, 靑에 ‘김병관 임명철회’ 건의키로
  • 이화경 기자
  • 승인 2013.03.21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재철 “당내 불만 폭발할 상황”...황우여 “한 번 건의했었다, 다시 건의할 것”
새누리당이 21일 여야를 불문하고 전방위 사퇴압박을 받고 있는 김병관 국방부 장관 후보자에 대해 청와대에 임명철회를 건의할 것이라고 밝혔다.

새누리당 심재철 최고위원은 이날 CBS <김현정의 뉴스쇼>와의 인터뷰에서 “당 지도부 차원에서 인사청문회 참석했던 의원들의 의견을 취합해서 청와대에 의견을 전달하기로 했다”며 그 의견에는 “반대의 목소리가 더 많다”고 말했다.

심 최고위원은 “내부에서도 쭉 의견들을 다 들어봤는데 반대 의견이 굉장히 많더라, 그런데 정권 초반이라서 얘기를 안 하고 그냥 참고 있는 상황”이라며 “그럼에도 속으로 잠재돼 있는 불만들이 너무 많다 싶어서 대변은 해야 되겠다고 싶어 말씀을 드리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심 최고위원은 “대통령께서도 민심의 변화, 여론의 변화를 분명히 잘 인식하시리라고 생각한다”고 임명철회 건의를 수용할 것으로 예상하고 그러나 “대통령의 임명철회보다는 김 후보자 본인이 이 정도면 알아서 판단하길 바란다”고 자진사퇴를 다시 한 번 요구했다.

그는 청와대가 임명을 강행할 경우 “야당에서 강력하게 반발을 하고 여야 관계가 굉장히 냉랭해질 것이다, 그러면 새누리당과 청와대의 관계에도 약간 서먹거림이 생길 것”이라며 “새누리당에도 결코 좋지 않은 상황이 될 것이 분명하다”고 경고하기도 했다.

황우여 대표는 전날 최고중진연석회의 비공개 석상에서 “사실 김 후보자 임명철회 의견을 청와대에 한 번 전달했었다”며 “당 소속 국방위원들의 공식적인 의견을 모아주면 다시 한 번 전달하겠다”고 언급한 것으로 전해졌다.

▲ 새누리당 황우여 대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