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가위처럼 풍성한 9월 중요무형문화재 공개행사 안내
상태바
한가위처럼 풍성한 9월 중요무형문화재 공개행사 안내
  • 김소리 기자
  • 승인 2014.09.01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직무대리 남기황)이 지원하는 중요무형문화재 공개행사가 한가위를 맞아 9월에 풍성하게 펼쳐진다. 풍요로운 계절에 맞추어 중요무형문화재 보유자들이 직접 선사하는 다양한 공연․전시가 펼쳐질 예정이다.

▲ 중요무형문화재 제 49호 `송파산대놀이´


예능 종목에서는 ▲ ‘석전대제’(9.3, 서울 성균관 대성전) ▲ ‘이리농악’(9.5, 전북 익산 배산체육공원) ▲ ‘은율탈춤’(9.13, 인천 수봉민속놀이마당) ▲ ‘강령탈춤’(9.14, 서울 중요무형문화재전수회관) ▲ ‘송파산대놀이’(9.20, 서울놀이마당) ▲ ‘거문고산조’(이재화/9.21, 서울 한국문화의 집) ▲ ‘판소리’(정철호/9.25, 서울 중요무형문화재전수회관) ▲ ‘가곡’(조순자/9.25, 경남 창원 가곡전수교육관) ▲ ‘가야금산조 및 병창(문재숙/9.26, 경기 의정부예술의전당) ▲ ‘양주소놀이굿’(9.27, 경기 양주소놀이굿전수회관) 등의 행사가 풍성하게 열린다.

특히, 중요무형문화재 제111호인 ‘사직대제’는 땅과 곡식의 신에게 지내던 국가 제사로, 오는 28일 서울 사직단에서 행해진다.

▲ 중요무형문화재 제 111호 `사직대제´


공예 종목에서는 ▲ ‘배첩장’(9.2.~13, 충북 청주 배첩전수교육관) ▲ ‘석장’(9.12, 경기 구리 석조원) ▲ ‘전통장’(9.17.~30, 경북 경주 민속공예촌) 등의 공개행사가 펼쳐진다. 이번 행사에서는 장인의 공예기술 시연도 직접 볼 수 있고, 전시를 통해 장인들이 만든 작품도 감상할 수 있다.

중요무형문화재의 보존․전승을 위해 국립무형유산원이 지원하는 이 공개행사는 중요무형문화재 보유자(보유단체)가 자신들의 예술적 기량과 기술의 정수를 국민에게 선보이는 자리인 동시에, 우리 민족의 멋과 흥을 전승 현장에서 직접 느껴볼 좋은 기회이다.

공개행사에 대한 더욱 자세한 사항은 문화재청 누리집(www.cha.go.kr, 새소식)을 참조하거나, 전화(063-280-1443<예능>/063-280-1445<공예>)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