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형유산마켓 - 대대손손’ 개최
상태바
‘무형유산마켓 - 대대손손’ 개최
  • 김소리 기자
  • 승인 2014.09.30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0.1.~12. / 국립무형유산원 누리마루 1층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김홍동)은 10월 1일부터 12일까지 개원 기념 전시 ‘무형유산마켓-대대손손’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무형유산 판촉의 거점으로 거듭날 국립무형유산원 전통공예품전시판매장 운영을 위한 콘셉트 전시로서, 중요무형문화재 보유자들의 전통 공예작품과 함께 전통 공예를 현대적으로 해석하여 고품격 일상을 제안한 공예상품 등이 전시․판매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전시는 현대에 소비하고 향유할 수 있는 공예상품 디자인을 개발하고, 전통 공예품의 판로를 확대하기 위한 취지에서 추진한 문화재청의 ‘전통 공예 활성화 및 제작유통 지원’ 사업의 결과물로 구성된다는 점에서 새로운 시도이다.

건축가 승효상, 철학가 최진석, 패션디자이너 장광효, 공간디자이너 마영범, 천문학자 박창범 등 각계에서 활동 중인 전문가가 참여하여 디자인 부분에 조언을 했다. 이 조언을 바탕으로 전통 공예기술을 전승해온 장인이 한국적 생활양식을 구현한 상품들을 제작하여 전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중요무형문화재 이수자들이 디자인 전문가의 컨설팅을 통해 현대적 쓰임을 함께 고민하여 제작한 70여 종의 공예상품들도 선보인다.

이 기획전시를 통해 중요무형문화재 전승자들이 오랜 세월동안 간직해온 작품의 원형과 현대적 감각의 공예상품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한편, 우리나라 전통 공예의 미래 가능성을 엿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옹기집(김창호,이우진)

▲ 완초함(박순덕,송봉규)

▲ 조리도구 세트(이형근,이용백)

▲ 모던보이(구혜자,김용호)

▲ 촛대(이재성,김영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