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 육아휴직 증가
상태바
남성 육아휴직 증가
  • 정순애 기자
  • 승인 2014.11.13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근로자 중 남성 육아휴직 사용자가 지난해 보다 2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서울고용노동청에 따르면 서울시 근로자 중 남성 육아휴직자는 2014년 현재 811명으로 지난해 529명보다 53.3% 상승했다.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자 수도 지난달 302명으로 지난해보다 46.6%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대해 서울고용노동청은 지난달 처음 시행된 아빠의 달 육아휴직 급여제도 도입과 기존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급여가 상향 조정된 영향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아빠의 달’ 육아휴직 급여제도는 같은 자녀에 대해 부모가 순차적으로 육아휴직을 사용할 경우 두 번째 육아휴직을 하는 부모의 1개월 육아휴직 급여를 통상임금의 100%(상한 150만원)까지 높여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