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경비원 로봇 시범운행
상태바
미국 경비원 로봇 시범운행
  • 정순애 기자
  • 승인 2014.11.17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에서 개발된 경비 로봇이 시범운행을 시작했다.

현지시각 15일 외신 보도에 따르면 "미국 캘리포티아에 위치한 한 벤처업체가 ´K5´라는 이름의 로봇을 개발하고 실전에 투입할 수 있도록 시범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K5는 미국 실리콘밸리 마이크로소프트 캠퍼스를 순찰할 수 있는 수준인 경비원 로봇인 것으로 알려졌다.

K5는 키 152cm, 무게 135kg의 주행 로봇이다.

무기를 소지하지 않으며 사람을 다치게 할 수 없지만 누군가 로봇을 붙잡으면 기분 나쁜 경고음과 함께 모니터링 센터에 신호를 보내 신속한 대응을 할 수 있도록 한다.

머리에 달린 버튼을 누르면 사람이 작동할 수 있도록 동작 기능을 변환해 필요한 정보를 보낸다.

통신은 와이파이로 작동하고 고해상도 카메라를 달면 주변 사물을 인지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영화 스타워즈에 등장한 R2-D2와 닮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네티즌들은 "신기하다", "우리나라에는 언제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