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결혼’ 박시연, 아들 쟁탈전!!
상태바
‘최고의 결혼’ 박시연, 아들 쟁탈전!!
  • 정순애 기자
  • 승인 2014.12.05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고의 결혼’ 자발적 비혼모 박시연의 투쟁이 본격화된다. 이른바 ‘씨의 전쟁’이다.

6일 방송될 TV조선 드라마스페셜 ‘최고의 결혼’(극본 고윤희/연출 오종록/제작 씨스토리) 13회에서 차기영(박시연 분)은 빼앗긴 아들을 되찾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차기영의 숨겨진 아들이 손자라는 걸 깨달은 박강록(이정길 분)은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아이를 빼앗는다. 엄청난 재산과 인맥을 바탕으로 방송사를 압박하고 정치권을 기웃대는 조은차(배수빈 분)를 협박한 결과다. 마침 아이 양육을 미끼로 며느리 자리를 보장 받으려는 현명이(엄현경 분)까지 가세했다.

박강록 가문이 똘똘 뭉쳐서 아이를 빼앗자 차기영은 마침내 절망한다. 고통 속에 괴로워하던 그녀는 결국 강록의 집을 찾아가 아들을 강제로 데리고 온 뒤, 또다시 빼앗길까 전전긍긍한다.

양쪽의 눈치를 보던 태연(노민우 분)은 마침내 결정적 카드를 꺼내든다.

한편 웰메이드 공감드라마로 호평을 받고 있는 TV조선 드라마스페셜 ‘최고의 결혼’은 미스맘(Miss Mom, 자발적 비혼모)을 선언한 미혼의 스타앵커 차기영을 중심으로 각기 다른 커플들의 모습을 통해 연애와 결혼에 대한 질문을 던지는 작품으로, 직설적인 대사 속에 현실적인 연애와 결혼을 녹여냈다.

박시연, 배수빈, 노민우, 엄현경, 조은지, 정애연, 송영규, 장기용, 소진 등이 출연하며 매주 토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