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텔 공급없던 신공덕동 ‘공덕역 갑을명가시티’ 1, 2차 323실 본격 분양
상태바
오피스텔 공급없던 신공덕동 ‘공덕역 갑을명가시티’ 1, 2차 323실 본격 분양
  • 정순애 기자
  • 승인 2014.12.05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공덕동에 오피스텔이 공급될 예정이다.

중견건설업체인 갑을건설이 서울 지하철 공덕역 인근에 ´공덕역 갑을명가시티´라는 오피스텔을 분양한다.

5일 갑을건설에 따르면 지하철 5개 노선이 환승하는 공덕역이 걸어서 5~7분 거리인 초역세권에 들어선다.

인근 먹자골목과 다양한 생활편의시설이 밀집된 상업지역에서 세입자 수요가 풍부다하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전체 2개동(19층, 323실)으로 타워형 디자인으로 이뤄졌다.

전용 16.76㎡(187실), 19.73㎡(136실)로 구성됐다.

공덕역 인근 펜트라우스 상가에 홍보관이 개설됐다. 한 채당 실투자금 최소 3천만원대다.

갑을건설 측은 "국제신탁이 자금관리를 맡고 갑을건설이 시행해서 사업진행도 안정적"이라며 "건물외관이 아름다워서 랜드마크로 부상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