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잡지 바이스 "올해는 YG의 해" 호평해
상태바
미국 잡지 바이스 "올해는 YG의 해" 호평해
  • 노수빈 기자
  • 승인 2014.12.22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의 문화 잡지 ´바이스´(Vice)가 ´2014년은 YG엔터테인먼트의 해´라고 평가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2014, yg엔터테인먼트의 해라고요.

18일 YG에 따르면 바이스는 최근 ´어떻게 YG가 K팝을 장악하고 2014년을 강타했는가´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YG 소속 가수들과 올해 발표한 음악을 소개하면서 이같이 평가했습니다.

바이스는 "YG가 올해 몇개의 경이로운 음악을 내놨다"면서 에픽하이, 태양, 투애니원, 악동뮤지션, 내년 초 데뷔를 앞둔 보이 그룹 아이콘, 올해 데뷔한 위너 등을 소개했습니다.

- 활약이 인상깊긴 하지요.

바이스는 에픽하이의 리더 타블로의 인터뷰를 싣고는 "신곡 ´본헤이터´의 가장 매력적인 부분은 비판에 의기양양하게 맞선 것"이라고 호평했습니다.

위너에 대해서도 "YG 뿐만 아니라 팝 시장을 통틀어 두드러지는 보이밴드"라고 평가했습니다.

특히 투애니원의 씨엘에 대해 "동서양을 잇는데 앞장서게 될 멤버"라는 평가를 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 바이스가 소개한 또다른 소식들도 있나요. 사업적인 면이라든가요.

바이스는 YG가 패션 브랜드 ´노나곤´과 화장품 브랜드 ´문샷´ 등을 출시하고 루이뷔통모에에네시(LVMH)의 사모펀드인 L캐피털아시아로부터 8천만 달러를 유치한 소식 등을 전하면서 "YG는 내년에 더 많은 활약이 기대된다"고 밝혔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