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게더위캔´2014년 송년음악회 Special Harmony개최
상태바
´투게더위캔´2014년 송년음악회 Special Harmony개최
  • 이대인 기자
  • 승인 2014.12.22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좌로부터 강성만 투게더위캔 회장, 사회를 맡은 탈렌트 박순천, 예술감독 기주희 교수 ⓒ 사진제공 투게더위캔
투게더위캔 (회장:강성만)은 이달 12월 30일 오후 7시30분, 마포아트센터 아트홀 맥에서 장애아티스트들과 비장애아티스트가 함께 조화를 이루어 연주하는 ‘2014 투게더위캔 송년음악회 ’Special Harmony!’를 개최한다.

투게더위캔은 장애인들이 음악을 통하여 세상과 소통하고 전문음악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공연기회 확대와 문화예술 체험 및 문화나눔을 지원하고 있는 단체다.

이번 송년음악회는 단독 Solo 연주는 없고 모두 듀엣 이상의 앙상블 연주로 구성되고, 지적장애아티스트로 구성된 5인조 현악앙상블과 4인조의 관현앙상블 시각장애 서울대학교 대학원에 재학중인 김상헌 피아니스트와 그의 메이트 양연정과의 4손을 위한 피아노 연주로 이뤄진다.

또한 복합장애 테너 박모세씨와 시각장애 바리톤 박성철씨와 각각 2중창을 부르는 소프라노 이효진 세종대학교 겸임교수, 첼로 듀엣에 지적장애 백승연양과 오동한군 등 장애인끼리 혹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아름다운 선율을 만들어, 2014년의 마지막을 감동으로 마무리하게 할 콘서트로 만들 예정이다.

강성만 투게더위캔 회장은 “장애인들도 우리사회에서 각자의 역할을 통해 사회구성원으로 당당히 자리잡을 때가 되었다. 복지 강국 대한민국에 걸맞는 장애인 음악지원은 앞으로도 계속 지원되어야 할 사업”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음악을 통해 조금이라도 장애 정도가 좋아질 수 있다는 것 또한 투게더위캔이 음악하는 장애인을 지원하는 이유중에 하나로 2014 송년음악회는 장애인도 타인을 배려하고 타인과 조화를 이룰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음악회”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번 송년음악회에 많은 분들이 오셔서 장애인에 대한 편견에서 벗어나게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특히 이번 송년음악회는 덕성여자대학교 기주희 교수가 예술감독을 맡아 장애아티스트들의 조화로운 연주를 위해 재능기부로 함께하며 피아노에 서울대학교 최희연 교수, 첼로에 백석대학교 이재은 교수 등 이 참여한다.

이 외에도 플륫에 성신여자대학교 김동수 교수, 관파트에 코리아윈드오케스트라의 유재우 교수 등이 재능기부로 멘토역할을 맡아 전문적이고도 조화로운 음악회를 준비하고, 작년에 이어 탈렌트 박순천이 사회를 맡아 장애학생들에 대한 그녀의 사랑을 또다시 무대에서 볼 수 있다.

2014 투게더위캔 송년음악회 는 장애인과 부모님, 일반인 등 관심있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문의 : 투게더위캔 02-717-433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