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요이, 지각으로 '실격패'
상태바
ST요이, 지각으로 '실격패'
  • 정세훈 기자
  • 승인 2015.02.09 2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요이 실격으로 진에어, 1R PO 진출 확정

서울 경기 지역에 내린 갑작스러운 눈이 프로리그 1라운드 준플레이오프에 영향을 미쳤습니다. 이승현, 조성주 등 쟁쟁한 스타2 선수들의 맞대결로 기대를 모았던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1라운드 준PO가 싱겁게도 진에어 그린윙스의 실격승으로 마무리됐습니다. 어떻게 된일인지 자세한 소식 들어보겠습니다.

-ST요이가 스타2 1라운드 준PO에서 실격패를 당했다는데요.

=예, 진에어 그린윙스는 9일 서울 서초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2015시즌' 1라운드 ST요이와 준PO에서 실격승을 거뒀습니다. 이로써 진에어는 PO 진출을 확정지었습니다.

반면 ST요이는 눈으로 인해 규정상 30분전에 도착하지 못하면서 주의를 받았고, 결국 경기 시작 시간인 오후 7시까지 도착하지 못하면서 실격패를 당했습니다.

-이날 경기는 많은 팬들의 기대를 모은 경기였는데요.

=그렇습니다. 당초 두 팀의 경기는 이승현(ST요이)과 조성주(진에어)의 대결과 저그 라인이 강력한 ST요이와 종족별로 선수층 두터운 진에어의 접전이 예상되며 기대를 모았던 경기였습니다.

그러나 싱겁게도 ST요이가 경기장에 도착하지 못하면서 결국 ST요이의 실격으로 경기가 끝나고 말았습니다.

한국e스포츠협회는 "ST요이 도착하지 않았다. 경기 규정 25조를 보면 경기단이 해당 시간까지 도착하지 않으면 몰수패를 선언할 수 있다. 이에 따라 진에어의 4-0 승리를 결정한다"고 밝혔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