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수영, 광주 U대회 일정 마감...'은메달 1개'
상태바
한국 수영, 광주 U대회 일정 마감...'은메달 1개'
  • 정세훈 기자
  • 승인 2015.07.10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5 광주 유니버시아드대회에 출전한 한국 수영대표팀이 은메달 1개로 대회 일정을 모두 마감했습니다. 자세한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한국 수영대표팀이 광주 유니버시아드대회 모든 일정을 마감했죠.

=예, 한국은 수영 일정의 마지막날인 10일 광주 광산구 남부대수영장에서 세 종목에 출전했지만 전원 결선 진출에 실패하며 이번 대회 일정을 마무리했습니다.

남자 400m 개인 혼영의 정원영(오산시청)이 4분27초11로 전체 26명 중 18위에 머물러 결선 진출에 실패했고 김혜진(제주시청)·유현지(경남체육회)·최혜라(전북체육회)·황서진(제주시청)이 한 조를 이룬 여자 400m 혼계영팀도 4분12초20으로 10위에 머무르며 예선 탈락했습니다.

남자 400m 혼영 릴레이에서도 임태정(전남수영연맹)·주장훈(오산시청)·권한얼(전주시청)·양준혁(서울대)이 차례대로 역영했으나 3분43초98로 10위에 그쳤습니다.

-아쉬움은 남지만 그래도 은메달 하나를 획득하는 데 성공했죠.

=그렇습니다. 지난 9일 배영 50m에 출전해 28초38로 은메달을 차지한 유현지가 이번 대회 한국 수영의 유일한 메달리스트가 됐습니다. 수영은 전체 금메달 수가 42개로, 이번 대회 육상(50개)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종목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