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기사 (전체 10,50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농구·배구] 디마커스 커즌스, 뉴올리언스로 전격 이적
미국 프로농구(NBA) 최고의 빅맨 중 한 명으로 꼽히는 디마커스 커즌스(26)가 새크라멘토 킹스에서 뉴올리언스 펠리컨스로 이적했습니다.-. 미국의 스포츠전문 매체 ESPN은 21일(한국시간) 새크라멘토가 커즌스와 옴리 캐스피를 내주고 뉴올리언스로부터...
박상욱 기자  2017-02-21
[축구] 아스널, 링컨시티와 FA컵 8강에서 만난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1부리그) 정상권의 아스널이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에서 내셔널리그(5부리그) 서턴 유나이티드의 돌풍을 잠재웠습니다.-. 아스널은 2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갠더 그린 레인에서 열린 서턴과 2016-2017시즌 FA컵...
박상욱 기자  2017-02-21
[골프] LPGA 혼다 타일랜드, 세계 최정상급 선수 총출동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진짜' 새해 개막전이 막을 올리는데, 오는 23일 태국 빳따야의 샴 골프장(파72)에서 열리는 LPGA투어 혼다 LPGA 타일랜드에는 겨우내 칼을 간 세계 최정상급 선수가 총출동합니다.-. 세계랭킹 15위...
박상욱 기자  2017-02-21
[야구] 김한수 삼성 감독 "동등한 상황서 경쟁하게 하겠다"
삼성 라이온즈 스프링캠프가 '경쟁심'으로 불붙고 있는데, '역동적인 팀으로 변화'를 외치는 김한수(46) 삼성 감독은 흐뭇한 표정으로 선수들을 바라봅니다.-. 김 감독은 20일 일본 오키나와현 온나손 아카마 구장에서 "처음...
박상욱 기자  2017-02-21
[축구] 바르사, 겨우 승리 챙기고 2위 자리 복귀
스페인 프로축구 명문클럽 FC바르셀로나가 경기 막판에 나온 리오넬 메시의 페널티킥 결승골에 힘입어 가까스로 승리를 챙기고 2위 자리에 복귀했습니다.-. 바르셀로나는 20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프 누에서 열린 2016-2017 프리메라리가 ...
박상욱 기자  2017-02-20
[골프] 존슨, 시즌 첫 우승과 함께 세계랭킹 1위로 껑충
더스틴 존슨(33·미국)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제네시스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했는데, 이 우승으로 존슨은 세계랭킹 1위에 등극했습니다.-. 존슨은 2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인근 팰리세이즈의 리비에라 골프장(파71)에서 열린 ...
박상욱 기자  2017-02-20
[축구] 맨유, 블랙번 격파하고 FA컵 8강 진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블랙번(2부리그)을 꺾고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8강에 올랐습니다.-. '디펜딩 챔피언' 맨유는 20일(한국시간) 영국 블랙번의 에우드 파크에서 열린 2016-2017 FA컵 16강 블랙번 원정전에서 즐라탄...
박상욱 기자  2017-02-20
[축구] '시즌 8호골' 황희찬, 팀 승리에 기여
한국 축구대표팀의 공격수 자원인 황희찬(21·잘츠부르크)이 시즌 8호골을 터뜨리며 소속팀의 대승에 힘을 보탰습니다.-. 황희찬은 20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리트임인크라이스에서 열린 2016-2017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 22라운드 원정경기에 선발로 ...
박상욱 기자  2017-02-20
[야구] 류현진 "투수로서 첫날부터 선발 로테이션에 들고 싶다"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팔꿈치 수술 이후 처음으로 타자를 상대로 연습 투구를 하며 마운드 복귀 준비에 박차를 가했습니다.-. 선발 로테이션 재진입에 대한 자신감도 숨기지 않았다면서요?=.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인 MLB닷컴은...
박상욱 기자  2017-02-20
[축구] 토트넘, FA컵 8강전 상대는 3부리그 소속 밀월
손흥민의 소속팀인 토트넘이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8강에서 3부리그 팀인 밀월과 맞붙습니다.-. FA가 20일(이하 한국시간) 발표한 2016-2017 시즌 FA컵 8강전 대진에 따르면, 전날 16강전에서 해리 케인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풀럼에 3-0...
박상욱 기자  2017-02-20
[축구] 손흥민, 움직임 좋았지만 공격기회가 없었다
손흥민이 풀럼(2부리그)과의 경기에서 시즌 12호 골을 노렸지만, 활발한 움직임에도 좀처럼 공격 기회를 잡지 못했습니다.-. 손흥민은 20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열린 2016-2017 FA컵 16강 풀럼 원정전에서 선발로 나서서 ...
박상욱 기자  2017-02-20
[태권도] 봄기운과 함께 도약(跳躍)하는 ‘㈔세계당수도총연맹’
㈔세계당수도총연맹은 스포츠와는 확실히 구분되는 정신무술을 보급하는 정통무도의 메카로 운영되고 있다. 이곳 단체는 2010년 7월 권재중 이사장을 중심으로 공익법인인 사단법인을 설립해 명실공이 민족정신무술 발전에 일익을 담당하고 있는 단체...
양재곤 부장  2017-02-20
[동계스포츠]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8일간의 열전 돌입
일본 삿포로와 오비히로 일원에서 펼쳐지는 아시아의 겨울 스포츠 축제가 4만2천여 관중의 힘찬 박수 속에 화려한 막을 올립니다.-. 제8회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이 19일 오후 4시 일본 삿포로 돔에서 공식 개회식을 열고 8일간의 열전에 들어간다고요?=....
박상욱 기자  2017-02-19
[축구] 잉글랜드 5부리그 링컨, FA컵 8강 진출
잉글랜드 프로축구 5부리그 링컨 시티가 프리미어리그(1부리그) 번리를 제압하고 창단 133년 만에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8강에 진출하는 기적을 일궈냈습니다.-. 링컨은 18일(현지시간) 영국 번리의 터프 무어에서 열린 2016-2017 FA컵 16...
박상욱 기자  2017-02-19
[야구] 커쇼, 7년 연속 개막전에 마운드 오른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를 대표하는 왼손 투수 클레이턴 커쇼(29·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7년 연속 개막전 선발로 낙점됐습니다.-.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은 19일(이하 한국시간) 커쇼가 올해도 개막전에 선발투수로 등판한다고 발표했다고요?=. 다저스...
박상욱 기자  2017-02-19
[야구] 마산야구장 이번 시즌은 주차전쟁 벌어질 듯
올해 NC다이노스 홈구장인 경남 창원시 마산야구장에 유례없는 주차전쟁이 벌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지난해 기준으로 NC 홈경기 평균 관중은 7천600여명 가량이라고요?=. 그렇습니다. 창원시에는 지하철이 없어 관중 대부분이 버스를 타거나 자가용을 몰...
박상욱 기자  2017-02-19
[축구] 데브레첸으로 임대된 석현준, 후반 교체로 투입
최근 헝가리 프로축구 데브레첸으로 6개월 임대된 석현준이 데뷔전을 치른 가운데 헝가리 무대에서 뛰는 한국인 선수 류승우(페렌츠바로시)와 맞대결을 벌였습니다.-. 석현준은 19일(한국시간) 헝가리 데브레첸에서 열린 페렌츠바로시와 2016-2017 정규리...
박상욱 기자  2017-02-19
[골프] 더스틴 존슨, 제네시스오픈 2R서 선두로 껑충
악천후로 순연한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제네시스오픈 2라운드에서 세계랭킹 3위 더스틴 존슨(미국)이 단독 선두에 올랐습니다.-. 존슨은 1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인근 팰리세이즈의 리비에라 골프장(파71)에서 계속된 대회 둘째 ...
박상욱 기자  2017-02-19
[야구] 김진욱 kt 감독 "기대 이상의 성과 거둬"
kt wiz의 지휘봉을 잡고 처음으로 스프링캠프에 나선 김진욱 감독이 1차 캠프를 마치며 "기대 이상의 성과를 거뒀다"고 만족감을 표했습니다.-. 김 감독은 18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투산에서 1차 캠프를 마무리하며 백업 선수들의 성장이 눈에 ...
박상욱 기자  2017-02-19
[야구] 샌프란시스코, 에런 힐 영입해 내야 보강
미국프로야구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가 올스타 출신의 내야수 에런 힐(35)을 영입해 내야 보강에 나섰습니다.-. AP통신은 18일(한국시간) 샌프란시스코가 힐과 마이너리그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죠?=. 신분에 따라 보장 금액이 달라지는 스플릿 계약을 ...
박상욱 기자  2017-02-18

뉴스캔

07238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0길 19 대하빌딩 508호(여의도동)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7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